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시즌1 파이널 경기 10일 성공적 개막

  • 스포츠
  • e스포츠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시즌1 파이널 경기 10일 성공적 개막

12일까지 대전이스포츠경기장서 열려
경기관람 위해 대전 방문한 관객 많아
4EVER Malboyy 선수 말 가면 쓰고 등장 '눈길'

  • 승인 2024-05-10 16:42
  • 최화진 기자최화진 기자
0I3A0248
2024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 시리즈(PMPS) 시즌 1 파이널 개막 현장.
'2024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 시리즈(PMPS)' 시즌1 파이널 경기가 10일 대전 이스포츠 경기장(대전드림아레나)에서 성공적으로 개막했다.

이번 경기는 앞서 3월에 개최된 시즌0에 이어 본격적인 프로시리즈가 시작되는 경기로, Beyond Strotos Gaming, Dplus 기아, 덕산 ESPORTS, Eagle Owls, emTex StormX, 젠지 Esports, IFYOUMINE GAME PT, 미래앤세종, 농심 RedForce, ROX, ANGRY, FOCUS, INFINITY, Join uS, VEGA ESPORTS, 4EVER 등 총 16개의 팀이 출전한다.

개막식에서 16개 팀은 각자의 포부를 담은 퍼포먼스를 선보이기도 했다. 특히 4EVER의 Malboyy와 Crazy 선수가 '말' 가면을 쓰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Malboyy 선수는 우승에 대한 열의를 자신의 닉네임처럼 '앞만 보고 달리겠다'는 각오를 퍼포먼스로 표현한 것이다.
0I3A0203
Dplus 기아를 응원하는 현장 관람객.
이번 시즌1 파이널 경기는 관객들의 열정도 뛰어났다. 타지에서 자신이 응원하는 팀을 위해 대전을 방문한 팬들도 줄을 이었다.

광명에서 대전을 방문한 김예솔(24)씨는 "PMPS 경기를 보기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대전 이스포츠 경기장에 방문했다"며 "이번 시즌에서 농심 RedForce의 멋진 활약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KakaoTalk_20240510_162218796
대전 이스포츠 경기장 2층에서 진행된 포스트잇 이벤트
경기 현장에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됐다. 1층에서는 입장하는 모든 관객에게 레드불 음료가 증정했고, 2층에서는에코백, 우산, 키링, 쿠키 등 다양한 경품 걸린 뽑기 이벤트가 한창이었다. 또한 6주년 포스트잇에 축하메시지를 남기면 치킨배달 쿠폰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있었다. 메모에는 '최선을 다하면 오늘의 치킨은 DK!' '어차피 우승은 농심' 등의 응원 문구들이 빼곡히 적혀있었다.



이번 경기에 출전한 Dplus 기아의 OSAL 선수는 "지난 시즌에서 우승한 것과 별개로 이번 시즌에 부족한 점을 보완해 꼭 우승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올해 PMPS 시즌 0을 거치지 않고 시즌 1에 직행한 인피니티의 Sine 선수는 "이번 파이널에서 가볍게 서부권에 들어가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가장 견제되는 팀으로 서부권 강자인 미래앤세종을 꼽았다.

'2024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 시리즈(PMPS)' 시즌1 파이널 경기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대전 이스포츠 경기장에서 진행되며,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이스포츠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이스포츠, 틱톡에서 생중계된다.
최화진 수습기자 Hwajin290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아마존 아쿠아파크 당진점 오픈
  2. 대전시 공공기관 이전 탄력 받나
  3. 국회의 완전한 세종시 이전...22대 국회가 승부처?
  4. 의대 증원 지역인재전형 늘어난 충청권 비수도권서 홀로 '순유입'
  5. 이장우 대전시장 "남은 기간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일류 경제도시 만들겠다"
  1. 범의료계특위 "27일 무기한 휴진 변함 없어"… 정부 "휴진결정 철회를"
  2. '정명희미술관' 대전평생학습관 홈페이지에 정보 無… '입지 바닥'
  3. [대전학교생태전환교육리포트] 교육청 자체 예산 건립 첫 사례… 설계와 전시체험 고민 동시에
  4. 이장우 대전시장, 과학경제 협력 위해 국외 출장 나서
  5. 조국혁신당, 대전·충청 공략박차… "전국정당으로 커나갈 것"

헤드라인 뉴스


위기의 ‘6·25 참전유공자회’… 고령화로 회원 해마다 급감

위기의 ‘6·25 참전유공자회’… 고령화로 회원 해마다 급감

6·25 참전유공자회가 사라질 위기다. 평균 나이는 94세로 회원 수가 매년 급감하고 있지만, 법적으로 회원 자격을 참전 당사자로 한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참전유공자 관련 법 개정이 시급한 이유다. 국가보훈부과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에 따르면 23일 기준 충남도 15개 시군 회원은 총 2153명이다. 사망 등으로 매년 줄어들면서 계룡시는 32명, 청양군은 56명, 서천군은 97명으로 두 자리 회원 수로만 유지되고 있는 상황이다. 그나마 회원 수가 가장 많은 곳은 논산 304명, 천안 282명이다. 참전 유공자 평균 나이가 90..

무협 "올해 수출, 사상 최대치 6900억 달러 전망"
무협 "올해 수출, 사상 최대치 6900억 달러 전망"

올해 우리나라 수출이 사상 최대치인 6900억 달러를 경신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수출 주력 품목인 반도체와 함께 컴퓨터, 무선통신기기, 디스플레이 등 IT 품목과 자동차, 선박 등이 하반기에도 전체 수출을 견인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은 24일 '2024년 상반기 수출입 평가 및 하반기 전망' 보고서를 통해 올해 수출이 전년 대비 9.1% 증가한 6900억 달러로 사상 최대 수준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당초 정부가 제시한 연간 수출 목표인 7000억 달러에 근접한 수준이다. 또한 수입은 1.0%..

세종시 핫플 `나성동`의 어두운 그림자...무엇으로 지우나
세종시 핫플 '나성동'의 어두운 그림자...무엇으로 지우나

'나성동의 빛바랜 나과장 조형물 그리고 그 주위를 감싸고 있는 담배 꽁초와 쓰레기, 침하한 보도블록과 방치된 태양광 옥외 벤치.' 세종시 나성동(2-4생활권)이 중심 상업지로써 자리매김하고 있는 이면에 이 같은 문제점을 노출하고 있다. 그 안의 먹자골목은 세종시 상권 안에서 평일과 주말 사이 가장 불야성을 이루는 지역으로 꼽힌다. 김효숙 의원(나성동, 더불어민주당) 세종시의원이 6월 21일 폐막한 제89회 정례회 2차 본회의에서 나성동 먹자골목의 정비와 연계한 어반아트리움 등 집합 상가 재구조화를 촉구하고 나섰다. 올 들어 도시상징..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시원한 빗방울에 상쾌한 대전달빛걷기대회 시원한 빗방울에 상쾌한 대전달빛걷기대회

  • 대학별 입시 정보 얻기 위한 수험생과 학부모의 발길 대학별 입시 정보 얻기 위한 수험생과 학부모의 발길

  • 학원 밀집지역 선정적 안내판 ‘눈살’ 학원 밀집지역 선정적 안내판 ‘눈살’

  • ‘많이 먹고 무럭무럭 자라렴’ ‘많이 먹고 무럭무럭 자라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