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해설위원 이용철, 성매매 의혹 반박 “흠집 내기를 목적으로…”

프로야구 해설위원 이용철, 성매매 의혹 반박 “흠집 내기를 목적으로…”

  • 승인 2019-08-26 23:21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이용철

사진=방송화면 캡처

 

프로야구 해설위원 이용철이 성매매 의혹에 대해 “흠집 내기를 목적으로 한 근거 없는 고발”이라고 반박했다.

 

26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달 중순 이 위원을 성매매방지특별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 위원은 지난 2017년 서울 강남구 선릉역 인근 술집에서 여러 차례 성매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이 위원은 술집에 간 것은 맞으나 성매매 한 적은 없다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그는 연합뉴스를 통해 “흠집 내기를 목적으로 한 근거 없는 고발”이라고 주장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2.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3.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4. 충남아산FC 소속 선수 코로나 확진, K리그 경기 일부 조정
  5.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1.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2. [코로나19] 대전 4일 16명 확진자 발생… 가족 감염 다수, 요양원 입소자 3명 추가
  3.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4. 대전 '중촌근린공원 리틀야구장' 9월 완공 예정
  5.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