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현 (유)세광 대표, 중기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장 취임

박종현 (유)세광 대표, 중기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장 취임

3일 대전 ICC호텔에서 회장 이·취임식 성료

  • 승인 2020-12-03 17:31
  • 수정 2021-05-05 23:24
  • 신문게재 2020-12-04 6면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융하
박종현 신임 중소기업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장

박종현 (유)세광 대표이사가 제19대 중소기업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장에 취임했다.

중소기업 간 정보교류와 상생협력 문화를 선도하는 중기융합 대전세종충남연합회는 3일 대전ICC호텔에서 '2020 대전세종충남 융합 플라자 및 회장 이·취임식'을 했다.

행사에는 강승구 중소기업융합중앙회장, 정태희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조재연 대전세종중소벤처기업청장, 유창욱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충청강원권경영지원처장 등 각계 인사 50여 명이 참석했다.

융합 활동 성과를 되돌아보고, 융합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이근덕 (주)아이티시 대표이사, 전경옥 (주)풍림 대표이사, 이흥영 지엔에스티(주) 대표이사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표창을 받았다.

또 그동안 모범적인 활동을 펼친 우수기업인과 유관기관 관계자 21명이 공로를 인정받아 대전시장 표장 등을 수상했다.

연말연시를 맞아 온정의 손길도 나눴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확대하기 위해 회원사가 함께 모금한 성금 2100여만 원을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해 보훈 가정과 복지시설에 지정 기탁했다.

박종현 신임 회장은 "개방형 혁신을 통해 지역 기업의 발전에 기여하고, 유관기관과 협력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연합회로 이끌어 가겠다"며 "회원님들께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경제단체로 발전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융합연합회는 이업종교류와 개방형 혁신을 통해 기업 간 협력과 융합을 촉진하는 것을 목적으로 1993년 결성된 단체로 대전세종충남 지역에서는 28개 교류회, 460여 중소기업이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연합회는 올해로 29년의 역사와 전통의 경제단체로, 1만 2900여 명의 고용과 3조 8200억 원의 매출로 지역경제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특히 지자체와 정부 등의 다양한 지원사업을 회원들에 전달해 기업들이 필요한 정보를 획득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러한 협업 촉진을 통해 회원사의 신사업 진출 리스크를 줄이고, 시너지를 높임으로써 기업 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박병주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2.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3.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1.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2.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3. 세종시, 올해 하반기 5287세대 아파트 더 짓는다
  4. 문재인 정부 4년 기로에 선 충청
  5. 대전 철도 유휴부지 총 231필지 존재… 미사용 6곳은 어디에 있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