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응 교육현장 퇴직교원·사범계 대학생이 지원

코로나19 대응 교육현장 퇴직교원·사범계 대학생이 지원

세종교육청 '행복한 동행' 교육봉사단 192명 인력풀 구성
정규 교과수업 지원, 학습 더딤학생 지도, 방역·교통 지원

  • 승인 2021-03-31 13:36
  • 수정 2021-05-02 12:16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교육봉사단 행복한 동행이 함께 합니다 1
세종시교육청이 지난 30일 줌을 활용한 비대면 회의를 통해 교육봉사자 사전 협의회를 실시했다. /세종교육청 제공

세종시교육청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우려되는 학습 결손, 방역 인력 부족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교육봉사단을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행복한 동행'이라 이름을 지은 교육봉사단은 교육취약계층 학생이 밀집한 교육복지선도학교와 읍면지역 전원학교의 교육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모집했으나, 예상보다 지원자가 몰려 희망하는 관내 모든 초·중·고를 비롯해 본청과 직속기관도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위해 시교육청은 퇴직 교원, 사범계열 대학(원)생 등 192명의 교육봉사단 인력풀을 구성했다.

교육봉사단은 교육 현장에서 정규 교과 수업 지원, 학습 더딤 학생 지도, 특기 적성 지도, 지역 사회 이해, 진로·직업 지도, 심리 상담, 도서관 운영, 방역·교통·급식 지도 등을 지원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들의 활동기간은 내년 2월 말까지다.

봉사자가 필요한 학교에서는 교육봉사 지도 담당자를 지정해 사회관계망 서비스 가입 후 필요한 교육봉사자를 모집하면 된다. 참여자에게는 실비수준의 교통비(일당 1~2만원)를 해당 학교에서 지급하고, 대학생은 교육봉사활동 실적으로도 인정받을 수 있다.

교육봉사자로 지원한 대학생 박명희씨는 "코로나19로 바쁜 학교현장에서 함께 교육활동을 할 수 있어 지원하게 됐다"라며 "교육봉사활동 실적보다도 멋진 경험과 체험을 얻기위해 도전했고, 어떤 학교와 연계될 것인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2.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3.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4.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5.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1.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2.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3.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4.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5. 대전 확진자 2000명 넘어서나… 엑스포 선별진료소 설치로 확산세 막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