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2-1승, 원정 2연승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2-1승, 원정 2연승

  • 승인 2021-04-04 15:30
  • 수정 2021-04-28 22:41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20210228부천vs대전 1대2승 부천종합 락커룸승리사진
대전하나시티즌이 4일 오후 1시 30분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2021 5라운드 전남드레곤즈와 대전하나시티즌과의 경기에서 이종현과 전남 사무엘의 자책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대전하나시티즌)
대전하나시티즌이 전남 원정에서 승리하며 원정 2연승을 거뒀다. 4일 오후 1시 30분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2021 5라운드 전남드레곤즈와 대전하나시티즌과의 경기에서 이종현과 전남 사무엘의 자책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대전은 박인혁, 파투, 에디뉴를 전방에 세우고 서영재, 이현식, 박진섭, 이종현이 중원에 이지솔, 김민덕, 임덕근이 수비라인을 형성한 3-4-3포메이션으로 라인업을 꾸렸다. 전남은 이종호와 사무엘을 전방에 세우고 알렉스, 이후권, 김현욱, 올렉이 중원에 김영욱, 박찬용, 고태원, 황기욱이 수비벽을 형성한 4-4-2포메이션으로 대전에 맞섰다.

양 팀은 전반 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전을 주고 받았다. 대전은 오랜만에 선발출전한 박인혁이 파투와 에디뉴의 패스를 받아 슈팅 기회를 노렸고, 전남은 이종호와 사무엘이 대전 골문을 두드렸다. 전반 12분 전남 김영욱과 이종호가 연달아 슈팅을 날렸으나 김동준의 선방으로 막아냈다. 대전은 박인혁과 박진섭이 반격에 나섰으나 이렇다 할 기회를 잡지 못한체 전반을 마쳤다.

후반 시작과 동시에 전남은 알렉스를 빼고 발로텔리를 투입해 전술 변화를 꾀했다. 전반 1분 전남 사무엘이 대전 오른쪽을 파고들며 날린 슈팅이 크로스바를 맞고 나왔다. 후반 5분 기다렸던 선제골이 터졌다. 전남 진영 왼쪽에서 넘어온 크로스를 이종현이 잡아 올린 슈팅이 그대로 골문 안으로 들어갔다. 골키퍼 김다솔이 예측하지 못한 과감하고 절묘한 득점이었다. 선제골을 내준 전남은 후반 10분 황기욱을 빼고 장순혁을 투입하며 공세를 펼쳤다. 그리고 후반 22분 박찬용의 크로스를 이종호가 헤더로 방향을 바꾸며 대전 골망을 흔들었다. 전남 이종호의 두경기 연속 득점이었다.

5분 만에 동점골을 내준 대전은 박인혁을 빼고 원기종을 투입해 반격을 시도했다. 후반 중반 이후 동점골에 고무된 전남의 공세가 이어졌다. 사무엘과 이종호, 발로텔리가 대전 골박스를 넘나들며 대전 골문을 위협했다. 후반 34분 에디뉴의 프리킥을 김민덕이 헤더로 가져갔으나 크로스바를 맞고 나왔다. 36분 대전에 행운의 골이 터졌다. 대전의 세트피스 찬스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사무엘이 헤더로 걷어낸 볼이 그대로 골문으로 들어갔다. 후반 39분 대전은 지친 에디뉴를 빼고 김승섭을 투입해 중원을 강화했다. 전남은 후반 종료가지 대전을 압박하며 동점골 기회를 노렸으나 추가골은 나오지 않았다. 대전의 행운의 득점이 승점 3점으로 이어졌다.
금상진 기자 jodpd@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2.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3.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4.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5.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1.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2.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3.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4.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5.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