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국회/정당

韓 태권도 中 우시 월드컵챔피언십 정상도전

23일 女 겨루기 24일 男 겨루기
25일 혼성 겨루기 단체전 각각 출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1 14:17 수정 2019-08-21 15:54 | 신문게재 2019-08-22 8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AKR20190821085500007_01_i_P2
한국 태권도가 월드컵 팀 챔피언십에서 다시 정상도전에 나선다.

태권도 대표팀은 23일부터 25일까지 중국 우시 타이후 국제 엑스포 센터에서 열리는 2019 세계태권도연맹(WT) 월드컵 팀 챔피언십에 참가한다.

종목별로는 23일 오후 여자 겨루기 단체전을 시작으로 24일 남자 겨루기 단체전, 25일 혼성 겨루기 단체전을 차례로 치른다.

남자 단체전은 한국, 중국(2개 팀), 미국, 러시아, 이란, 카자흐스탄 등 7개 팀이, 여자 단체전은 한국, 중국(2개 팀), 미국, 프랑스, 러시아 등 6개 팀이 출전, 자웅을 겨룬다.

혼성 단체전에는 한국, 중국, 미국 등 8개 팀이 경쟁한다.

한국팀 주요선수로는 지난 5월 영국 맨체스터 세계선수권 남자 54㎏급 금메달리스트 우리나라 배준서(강화군청), 여자 49㎏급 올림픽 2연패(2008, 2012년)를 달성한 우징위(중국),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여자 67㎏ 초과급 금메달리스트 정수인(중국) 등이 눈에 띈다.

한국은 지난해 대회 때 남자 단체전에서는 우승을 차지했으며 여자와 혼성 단체전에서는 동메달을 각각 땄다. 이번 대회 우승팀에는 2만달러(약 2400만원), 준우승팀에는 1만달러, 3위 팀에는 5000달러의 상금을 준다.

단체전 전 경기는 세계태권도연맹 홈페이지(www.worldtaekwondo.org)와 유튜브로 생중계된다. 이번 대회에 앞서 22일부터 23일 오전까지 같은 장소에서 월드컵 품새 챔피언십도 열린다.
강제일 기자 kangjeil@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