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유통/쇼핑

100년 전통, 문화 먹거리 시장 여수 '서시장'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1 16:1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서시장1
풍성한 추석 한가위를 맞이해 재래시장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났다. 이러한 가운데, 여수 상설 '서시장'은 1932년에 개설된 100년 이상의 전통을 이어오고 있다. 2003년 환경개선 사업으로 현대화된 신 건물 상설 재래시장이 되었고, 2018년 2월 문화 관광형 먹거리 시장으로 새로운 변화를 거듭하며 활기찬 모습을 띠고 있다. 

서시장은 종합시장으로 농어촌에서 생산되는 곡식과 채소는 물론 근해에서 잡은 싱싱한 해산물, 생활 용품을 고루 갖추고 있다. 문화 관광형시장이란 지역의 역사와 문화, 관광자원 및 특산물과 연계해 관광과 쇼핑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체험형 시장을 말한다. 특히 편리하고 쾌적한 환경의 문화 관광형 시장은 먹거리존의 활성화로 지역 주민들 뿐 아니라 여수를 찾는 관광객에게도 점차 알려지기 시작했다. 여수의 대표적인 명소인 이순신 광장에서 도보로 11분거리, 차량으로 5분이내의 거리로 걷기 좋은 계절 새로운 식도락 여행지로 주목받고 있다.
서시장2
서시장은 250여개의 점포수, 연간 매출액 약 180억원, 일별 이용객은 5,000여명이 찾고 있다. 그 동안 불편했던 재래시장의 문제를 개선해 전통시장의 역할을 넘어 먹거리 관광으로 연계해 여수의 또 다른 관광시장으로 나아갈 전망이다. 이에 여수시와 시장상인들은 서울 광장시장처럼 사계절 활발한 시장을 만들기 위해 가격 표시제를 도입하고 보다 질 좋은 식자재와 음식을 먹을 수 있도록 자체 검열도 강화하고 있다. 또한 주차 시설은 서교 공용주차장과 서시장 노상 공영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고, 주요 버스 노선이 서시장을 경유함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더라도 큰 불편함이 없다.
서시장3
서시장은 여수를 대표하는 먹거리 돌산갓 김치가 일품이다. 알싸한 맛은 돌산 전역에서 재배하면서 농업기술센터 연구진의 노력으로 국내 최초로 미국을 비롯해 세계적으로 수출하는 먹거리가 되었다. 서 시장의 또 다른 먹거리는 족발, 곱창, 국밥 등이 있으며, 올 2월에 오픈한 먹거리존의 인기는 젊은층이 재래시장을 찾게 하는 중요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이순신 버거나 국밥, 전, 어묵, 수제비, 꼬마김밥 등 다양한 연령층이 선호하는 알찬 메뉴들로 가득하다. 

주말이면 먹거리존 입구에서 버스킹 공연이 펼쳐져 흥겨운 음악과 맛있는 먹거리, 훈훈한 인심이 오가는 재래시장의 매력에 빠져들게 한다. 올해 한가위를 맞아 여수 서시장을 방문해보는 것은 어떨까. /봉원종 기자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