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이영수 대전 총선 유성을 예비후보 "국민소환 토론장 설치를"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6 10:13 수정 2020-01-16 10:1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이영수국회회복
대전 유성을 총선 예비후보 이영수 전 청와대 행정관이 16일 국회 신뢰회복을 위한 혁신방안으로 '국민소환 토론장 설치'를 제안했다.

이 예비후보는 "그간 국내 정치 상황은 진영과 이념대립이 극에 달하며 불신이 최고조에 달했고, 특히 토론과 협의, 합의를 이끌어 내야 하는 국회는 고성과 욕설, 삿대질이 난무한 실정"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국회에 토론장을 설치해 여야 의원들이 치열한 토론을 벌여 국민 앞에 정당의 입장을 전해야 한다고 했다. 또 권위적인 상임위원회 회의장 모습을 토론과 협치 장소로 혁신해야 한다고 제시했다.

이 예비후보는 "위원회는 위원장석을 기준으로 한쪽은 여당이, 한쪽은 야당 위원이 각각 배치된 대립적 의석을 여야 구분 없이 섞어 앉아 합의 정신을 살려야 한다"며 "이러한 것들이 21대 국회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국회에 입성하면 여야 젊은 국회의원과 함께하는 가칭 '국회 선진화 특별위원회 구성'을 제안하겠다"고 말했다.
방원기 기자 bang@

포토뉴스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