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박스오피스] 23주차 영화순위

[한국 박스오피스] 23주차 영화순위

  • 승인 2019-06-12 18:53
  • 수정 2019-06-12 18:53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영화23
영화 '기생충'이 개봉한 지 2주 만에 누적 관객수 700백만명을 넘어섰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기생충'은 주말 3일간(6월 7일~6월 9일) 166만6119명을 동원하며 한국 박스오피스 23주차 1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수는 702만1400명이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은 식구들 모두가 백수인 기택(송강호)네 장남 기우(최우식)가 고액 과외선생 면접을 위해 박 사장(이선균)의 집에 발을 들이게 되고, 두 가족의 만남은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간다는 내용이다.

송강호(52)·이선균(44)·조여정(38)·최우식(29)·박소담(28) 등이 출연했다.

영화'알라딘'은 같은 기간 109만6414명의 관객을 불러들이며 2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수는 389만9553명이다.

3위에는 같은 기간 관객 36만7962명을 동원한 영화 '엑스맨:다크 피닉스'가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73만7069명이다.

탄생 30주년을 맞아 재개봉된 애니메이션 영화 '이웃집 토토로'는 같은 기간 6만3094명을 불러들이며 4위를 기록했다. 누적 관객 수는 10만1213명이다.

뒤이어 <로켓맨>, <빅샤크2:해저2만리>, <악인전>, <고질라:킹 오브 몬스터>, <0.0MHz> 등이 박스오피스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한세화 기자 kcjhsh9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2.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3.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1년 순연
  4. 대전하나시티즌, 부천 잡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5.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1. [대전기록프로젝트]새파란 하늘, 적벽색 담벼락
  2. 공주시, 코로나19 #4 확진자 이동 동선 공개
  3.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4.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5.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