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도시철도 전국댄스 페스티벌 성료...싱가폴팀 우승

대전도시철도 전국댄스 페스티벌 성료...싱가폴팀 우승

  • 승인 2019-11-17 12:03
  • 수정 2019-11-17 12:03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사진2) 대전도시철도 전국 댄스 페스티벌(배틀)
대전 방문의 해 기념특집으로 16일 열린 '제9회 대전도시철도 전국 댄스 페스티벌'이 전국 50개팀 100명이 참가하고 500여명의 시민과 외지방문객들이 관람한 가운데 서대전네거리역 무료댄스연습장 두더지홀에서 성황리에 종료됐다.

전국에서 모인 젊은 스트릿댄서들은 비보잉, 힙합, 팝핀, 하우스 등 저마다의 재능을 배틀 형식으로 승부를 겨뤄 영예의 우승은 FARKU(싱가폴)팀이 차지했고 Lil Seop(서울)팀, Mini & Locktan(경북)팀, DuubleD & Tio(서울)팀이 상금을 거머쥐었다.

공사는 대전 방문의 해 원년을 맞아 매년 개최해온 댄스페스티벌의 흥행을 위해 우승상금을 올리고 별도무대를 조성했다. 수능 수험생과 관람객을 위한 경품이벤트, 즉석댄스 경연을 펼쳐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고 대전방문의 해를 알리기 위해 행사장에 대전 방문의 해 홍보영상을 상영하고 홍보 리플릿을 배부했다.

페스티벌은 한국연예예술인협회 대전지회 권기준 실용댄스분과 집행위원장이 이끌었으며 대전GB아카데미에서 후원했다. 관련영상은 유튜브에서 '대전도시철도 댄스 페스티벌', 'Daejeon Under ground Session Vol.9'를 검색하면 볼 수 있다.

공사 김경철 사장은 축사를 통해 "올해는 대전시가 시 출범 70년, 광역시 승격 30년이 되는 뜻깊은 해이고 이를 기념하고 알리기 위해 2021년까지 대전 방문의 해로 지정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가 마련돼 있다"며 "대전시와 내년 10회를 맞아 더욱 특별하게 마련할 대전도시철도 전국 댄스 페스티벌에 많이 방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3.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4.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5.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한국원자료연료 불화우라늄 가스 누출 사고…2명 부상
  3.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4.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5.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