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완파' 한국 여자배구, 3회 연속 올릭픽 본선 진출

'태국 완파' 한국 여자배구, 3회 연속 올릭픽 본선 진출

  • 승인 2020-01-13 11:06
  • 신문게재 2020-01-14 10면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AKR20200112055700007_01_i_P2
한국 여자배구대표팀 주포 김연경[사진=한국 배구연맹 제공]
한국 여자배구가 3회 연속 올림픽 본선 무대를 밟는다.

세계랭킹 공동 8위인 한국은 12일 태국 나콘랏차시마 꼬랏찻차이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대륙예선 결승전에서 난적 태국(14위)을 세트 스코어 3-0(25-22 25-20 25-20)으로 눌렀다.

이번 대회 단 한 장 걸린 도쿄올림픽행 본선 티켓의 주인공은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이었다.

한국은 2012년 런던,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에 이어 3회 연속 올림픽 본선에 진출했다.

사상 첫 올림픽 본선 진출을 위해 자국 리그 개막까지 늦추며 이번 대회를 준비한 태국은 한국의 벽을 넘지 못했다.

특히 복근 통증으로 고생하던 김연경(터키 엑자시바시)은 공수에서 맹활약하며 세계 최정상급 레프트의 위용을 과시했다. 김연경은 이날 22점으로 양 팀 합해 최다 득점을 했다.

간절히 바라던 올림픽 본선행 티켓을 손에 넣은 한국 여자배구 대표 선수들은 기쁨을 만끽했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2.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3.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4.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5.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1.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2.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3.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4.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5.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