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 환경시설관리(주), 5년째 하천 정화 활동

청양 환경시설관리(주), 5년째 하천 정화 활동

  • 승인 2021-02-26 21:33
  • 수정 2021-02-26 23:41
  • 최병환 기자최병환 기자
환경시설관리(주) 하천정화활동
청양군 공공하수처리시설을 위탁 운영하는 환경시설관리(주)와 (주)두현이엔씨 직원들이 5년째 하천 살리기에 앞장서고 있다.

두 회사 직원들은 매월 하수처리시설 인근 지천에 유용 미생물(EM)을 함유한 ‘황토공’을 활용해 하천 정화 활동을 하고 있다.

황토공은 유용 미생물 원액과 황토를 섞은 후 둥근 공 형태로 만든 것으로 항산화력, 정화력, 소생력이 뛰어나 수질 정화에 탁월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지난 24일 남양면 금정교 인근 약 2㎞ 구간에 황토공 500여 개를 투척하고 주변에 버려진 쓰레기 100㎏을 수거했다.〈사진〉

특히 이들은 정기적으로 '지천 환경지킴이' 활동을 하고 있으며, 각자 집에서도 비닐 사용 줄이기, 친환경 세제 사용하기, 생활오수 줄이기 등 환경보호를 실천하고 있다.

이민 환경시설관리소장은 "황토공으로 하천 수질을 개선하면 물고기와 수중 생물의 활동이 활성화되면서 환경 개선 효과가 크다"면서 "환경기업으로서 청정자연 가꾸기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환경시설관리(주)는 장학금, 성금 기부 등 사회공헌활동과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청양=최병환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내일까지 아침 기온 쌀쌀해요
  2. 41번째 장애인의 날… 여전한 그들의 아픔
  3. 용인 수지구, 고기동 계곡 인도교·데크 설치 등 정비 완료
  4. 둔산 국화아파트 통합리모델링 추진에 인근단지도 '꿈틀'
  5. 오픈 4개월 남은 대전 신세계 사이언스콤플렉스, 지역상생 얼마나 보여줄까
  1. '상암동 긴장하라' 고양 방송영상밸리 본격화
  2. 홍문표 "전대 정권교체 교두보…黨 자강시급"
  3. 내포신도시 CCTV 가동 일제 중단... 범죄 사각지대 발생 우려
  4. 대학생 공유차 사망사고...안전 경각심.제도개선 필요
  5. 대전 선화지역주택조합 사업 본격 시동… 순항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