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2021년 제1회 보육정책위원회 개최

서산시, 2021년 제1회 보육정책위원회 개최

성연·팔봉 제외한 13개 읍면동 어린이집 신규 인가 제한
국공립 어린이집 2개소 설치

  • 승인 2021-02-27 20:02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20210226_135924
서산시는 지난 26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보육정책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서산시(시장 맹정호)는 지난 26일 중회의실에서 2021년 제1회 서산시보육정책위원회(위원장 이창식)를 열고 어린이집 수급 계획 및 국공립 어린이집 설치 계획을 심의·의결했다.

보육전문가, 어린이집 보육교사, 학부모대표, 관계공무원 등 14명으로 구성된 서산시보육정책위원회에서는 매년 어린이집 수급계획을 비롯해 국·공립어린이집 위탁사항 등을 심의·의결하고 있다.

서산시 보육대상 인구는 2018년 11,305명, 2019년 10,647명에 이어 2020년에는 10,112명으로 계속 감소하는 추세에 있고 어린이집 정원충족률도 75.2%로 전국평균 76.4%보다 낮은 상태이다.

어린이집 또한 감소하는 추세로 2018년 4개소, 2019년 12개소가 폐지한데 이어 2020년에는 10개소가 폐지하였으며 2021년에도 일부 휴·폐지 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그동안 시에서는 어린이집 보육의 질적 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2020년에는 성연, 인지 2개 지역은 인가를 허용하고 대산읍 등 13개 지역의 인가를 제한해 왔다.

이번 위원회에서는 신규 인가 제한을 강화하기 위해 지역별 아동인구수 및 어린이집 정원에 따라 아동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성연과 어린이집이 없는 팔봉 등 2개 지역만 신규 인가를 허용하고 어린이집 공급이 충분한 나머지 13개 읍면동은 전년도와 같이 인가를 제한하기로 했다.

다만, 국공립어린이집, 장애아전담어린이집, 직장어린이집, 300세대 이상 공동주택 단지 내 의무어린이집, 협동어린이집 등은 예외적으로 인가를 상시 허용한다.

또한, 500세대 이상 공동주택(예천동 중흥S클래스, 서산센텀파크뷰서희) 2개소를 대상으로 국공립 어린이집을 신규 설치한다.

김종민 여성가족과장은 "어린이집의 지역별 균형 배치는 이용자의 편익을 증진하고 어린이집의 난립을 방지해 보육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것" 이라며 "앞으로 어린이집 수급계획을 탄력적으로 운영하는 등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4.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5.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1.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2.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3. [전문인칼럼]이제는 '물류'에 집중할 때다
  4.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5. 신진도 선박화재 피해대책위 태안군청 앞 집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