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단만필] 다양한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으로 학교폭력 ZERO!

[교단만필] 다양한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으로 학교폭력 ZERO!

  • 승인 2019-10-10 17:50
  • 수정 2019-10-10 17:50
  • 신문게재 2019-10-11 22면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사진)정혜선
"사랑합니다" 오늘도 나의 하루 일과는 학교 앞 횡단보도에서 우리 학생들과 반가운 아침 인사를 나누는 소리와 함께 시작된다. 310여 명의 학생들과 40여 명의 교직원들이 함께하는 우리 대전동서초등학교는 대전시의 학교 중 유일하게 운동장이 없는 학교로 학생들의 체육활동에 많은 제약을 받고 있다. 다행히도 학교 뒤편에 동구청에서 관리하는 인조 잔디 운동장이 있어서 체육 시간에 활용하기는 하지만….

이러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1인 1스포츠 활동' 중 하나인 줄넘기의 생활화로 건전한 학교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하는 가운데 다양한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이 왕성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아침 8시가 되면 인조 잔디 운동장에는 20여 명의 학생이 모여서 달리기 연습을 하고, 체육관에서는 20여 명의 줄넘기부 남학생의 활동과 20여 명의 남학생 피구부의 경기가 시작된다. 탁구실에서는 10명의 여학생들이 탁구연습을 하고, 필로티로 이루어진 공간에서는 저학년들의 재미있는 고무줄놀이와 줄넘기가 한창이다. 이와 같은 학생들의 열의로 탁구부와 줄넘기부는 2018년과 2019년에 대전시동부교육지원청의 '우수스포츠클럽'으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어 훈련비를 지원받아 학생들이 부족함 없이 운동을 즐길 수 있다.

그 결과 지난 9월 21일, 탁구부는 대전동산고등학교에서 실시한 대전광역시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대회 여초부 단체전 1위를 하여 오는 11월 제주도에서 실시하는 학교스포츠클럽 전국대회에 참가하는 영광을 얻게 되었다. 줄넘기부는 대전광역시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대회 남초부 단체전 2위, 대전광역시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배 스피드줄넘기대회 남초부 2위, 피구부는 대전광역시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배 학교스포츠클럽대회 남초부 단체전 3위, 육상부는 대전광역시교육감기 육상대회 800m 달리기 1위, 200m 달리기 3위와 6위로 입상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같은 취미와 관심을 가진 학생들이 다양한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에 주체적으로 참가하면서 가장 중요한 육체적·정신적인 건강증진으로 몸과 마음이 더욱 건강해지고 있다. 학생들은 "하면 된다!, 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긍정적인 의식을 갖게 되고, 학생들의 체력이 향상되고 있으며, 그 체력은 바로 학습의욕을 고취 시켜주어 학습력 향상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또한 바른 인성교육 차원에서 실시하고 있는 '학교폭력 ZERO! 우리 함께 만들어요'라는 슬로건 아래 '첫째는 생각해요, 용기와 희망을 주는 한마디! 둘째는 외쳐봐요, 고마워! 사랑해! 행복해! 셋째는 실천해요, 나부터 존중하고 배려하는 행동!'이라는 세 가지 실천사항은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을 통해 학생들 스스로 자연스럽게 실천하고 있다.

교우관계의 개선, 협동심의 배가, 인성발달 등으로 서로를 배려하는 가운데 선·후배 사이가 친구처럼 가깝고 학교생활 및 일상생활에 대한 상담도 서로 주고받고 있다. 각종 대회 선수 선발전에서는 선의의 경쟁을 펼치기도 하지만, 서로를 격려하고 응원하면서 우정이 돈독해지고 인성교육이 저절로 이루어지고 있으며 '학교폭력 없는 사랑이 넘치는 학교'로 이어지는 등 다양한 긍정적 효과를 거두고 있다.

우리 학생들의 끈끈한 우정과 가족적인 분위기는 각종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는 원동력으로 작용하고 있으며, 학생들이 운동과 학업에 대한 흥미와 관심으로 열심히 참여하여 신체가 건강해지고, 긍정적인 생각과 생활 태도로 커다란 활력을 얻고 있다.

앞으로도 우리 동서교육가족인 학생·교직원·학부모가 삼위일체가 되어 지속적이고 효과적인 학교스포츠클럽 운영을 통해 학생들의 따뜻한 감성을 발달시키고, 자아와 감정조절 능력은 물론, 교우관계 형성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가져올 수 있도록 학교스포츠클럽 활동을 더욱 활성화 시켜 나갈 것이다. /정혜선 대전동서초등학교 교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1.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2.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3.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4. [날씨]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폭우… 14일까지 계속 비소식
  5.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