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동삼 충남도립대 교수 정년퇴임

염동삼 충남도립대 교수 정년퇴임

  • 승인 2020-07-27 11:11
  • 최병환 기자최병환 기자
염동삼 교수
염동삼〈사진〉 충남도립대 작업치료학과 교수가 27일 정년 퇴임했다.

대학 해오름관에서 열린 퇴임식에는 허재영 총장과 교직원, 작업치료학과 재학생, 퇴직자 가족 등이 참석했다.

염 교수는 충남도립대에서 첫 정년 퇴임을 맞은 대학 설립 원년 멤버로 개교부터 22년간 초대 학사지원과장과 교무처장을 역임하는 등 대학 발전의 초석을 다졌다.

염 교수는 2006년 작업치료학과를 신설, 2008년 제1회 학술제를 개최하며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토대를 넓혔다. 2013년에는 교육인적자원부의재활분야 취업률 전국 1위(95.2%)를 달성했다.

또한 봉사동아리 '웰니스'를 통한 지역헌신과 함께 청양군 정책자문위원회 복지·보건·여성 분야 활동, 청양군 보건의료원 지역보건심의위원 등을 역임하며 대학-지역 간 상생발전의 전형을 보여줬다.

염 교수는 "충남도립대는 도민의 세금으로 만든 학교인 만큼, 공립의 정신을 살려 주민에게 봉사하며 보람 있는 대학으로 성장하기 바란다"면서 "특히 작업치료학과 학생들은 아프고 힘든 사람을 재활하는 사명이 있다. 이 숭고한 정신을 이어가기를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도립대는 염 교수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며 감사패와 명예교수 위촉장을 전달했다.
청양=최병환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플레이오프 진출 무산 위기 대전! 어쩌다 이렇게 됐나?
  2. [속보] 철도관사촌 투기 의혹 논란… 4곳 중 1곳만 지정문화재 신청
  3. 이응노미술관 미디어 파사드 연계 기획전시 '유연한 변주'
  4. "택배 근로자 과로 사망사고 대책 세우라" 연대노조 촉구
  5. 서해안선 당진구간서 14중 추돌사고…"목포방향 우회를"
  1. [대전기록프로젝트] 저 작은 창으로
  2. '인도 주행에 5차선 도로 횡단까지' 이륜차 사고 주의
  3. [새책] 이미숙 시인 '나비 포옹' "지금은 나를 안고 사랑한다 토닥일 때"
  4. "딸 납치" 보이스피싱 사기에 속은 고객 지켜낸 은행원
  5. 한중교류문화연구소 한밭문화유산향기 가이드북 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