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대전산단 입주기업도 침수피해 속출

[속보]대전산단 입주기업도 침수피해 속출

30일 오전 10시 30분 현재 12개 기업 신고

  • 승인 2020-07-30 11:01
  • 수정 2020-07-30 11:02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KakaoTalk_20200730_105942905_02
대전산업단지 침수 피해
대전에 내린 집중호우로 지역 산업계에서도 침수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30일 대전·대덕산업단지관리공단 등에 따르면 전날부터 내린 비로 입주기업들의 피해 신고가 잇따르고 있다.

대전 산단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현재 12개 기업에서 피해신고가 접수됐다.

일부 기업은 지대가 낮아 공장 안까지 물이 밀려와 감당하기 어려울 정도다. 이로 인해 공구와 기계 등이 침수돼 피해규모가 커지고 있다.

침수로 인한 정전과 축대 등 붕괴로 위험한 상황에 노출된 기업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KakaoTalk_20200730_105942905_01
대전산업단지 침수 피해
대덕은 현재까지 피해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공단은 산단 내 침수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새벽부터 배수펌프장을 가동해 물을 빼고 있다.

5.5m 높이의 펌프장은 한때 3.8~4m까지 올라갔지만, 현재는 평상시 수준인 2.5m를 유지하고 있다.

공단 관계자는 "현재까지 피해 신고는 없으며, 산단이 침수되지 않게 새벽 5시 30분부터 펌프장을 가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5.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1.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2.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3.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4. [날씨] 대체로 맑고 낮 최고기온 26도까지 올라
  5.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