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 이용객 편의 증대 위한 여객운송약관 22일부터 '시행'

SR, 이용객 편의 증대 위한 여객운송약관 22일부터 '시행'

  • 승인 2020-09-20 10:25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발권매채
수서고속철(SR)은 이용객 편의 증대를 위해 개정된 여객운송약관을 22일부터 시행한다.

이번 여객운송약관 개정은 SRT를 이용하는 고객이 보다 나은 서비스를 받고, 고객 권익을 보호받을 수 있게끔 개선됐다.

역 창구와 온라인으로 구분되어 있던 복잡한 환불 위약금 체계를 간소화해 고객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고, 역 창구에서 환불 시 온라인보다 더 발생하던 위약금 부담도 덜 수 있게 됐다. SRT앱에서 구매한 스마트폰 승차권의 경우, 열차 출발 후 5분까지 환불할 수 있었으나, 출발 후 10분까지 환불 가능하도록 확대했다.

천재지변, 악천후, 병원 입원 등 불가피한 사유로 정기승차권 또는 회수승차권을 사용하지 못한 경우 보상받을 수 있는 규정을 신설해 고객이 더 나은 서비스를 받도록 했다.

또한, 정기승차권과 회수승차권을 위조하거나 기록된 사항을 변조하는 경우, 부가운임 징수 기준을 기존 '최대 10배'에서 '최대 30배'로 강화하고, 열차 이용을 최대 6개월까지 제한한다.

한편, 열차 내 자전거, 전동킥보드, 전동휠 등은 접거나 분해해 가방에 넣어 열차 통로 물품보관함에 보관이 가능한 경우에만 함께 탑승이 가능하다.

SR은 올바른 철도이용문화 정착을 위해 집중 홍보와 함께 1개월간 계도기간을 거쳐 10월 22일부터 개정된 부가운임과 위약금을 적용할 예정이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 "SRT 이용고객에게 보다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약관을 개정했다."라고 말하며, "고객 불편사항에 귀 기울여 고객을 위한 SRT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2.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3.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4.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5. [포토 &] 새의 죽음
  1. [날씨] 아침기온 5도 내외로 쌀쌀… 일교차 당분간 커
  2.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3. 한화이글스와 함께하는 헌혈 캠페인 진행
  4.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8기 입주예술가 공모
  5. 지역서점과 함께하는 2020 대전 책잔치 한마당 팡파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