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E교육]대전 보문고 학생들 "의미 있는 경험 한 것 같아요"

[NIE교육]대전 보문고 학생들 "의미 있는 경험 한 것 같아요"

1학년 학생 25명 본교에서 1일 기자체험
학생들 시각 다양한 주제 기사작성

  • 승인 2020-10-25 12:48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20201025-NIE프로그램1
2020 NIE 프로그램 1일 기자체험교육이 24일 대전 보문고에서 열려 본사 오희룡 부장이 강의를 하고 있다. 이성희 기자 token77@
대전 보문고(교장 김성호) 재학생 25명은 지난 24일 한국언론진흥재단 기금 지원사업으로 진행된 '2020 NIE 프로그램 1일 기자체험교육'에 참가해 신문제작 과정을 체험했다.

이날 학생들은 본교 컴퓨터실에서 영상과 PPT 자료를 통해 전반적 언론 역할과 기사 작성, 사진 촬영, 신문 편집 등의 교육을 받았다.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현장 취재 대신 미리 준비한 주제로 토론하면서 글의 방향을 설정해 기사를 작성해 교육에 대한 흥미를 높였다.

특히 학생들이 시각에서 바라본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경제적 어려움과 극복, 종식 해결 등의 내용은 이들이 가진 생각을 엿볼 수 있었다.

손유성(1학년) 학생은 "평소 (신문) 기사를 안 보는데 여러 가지 기사를 검색하면서 요즘 시사는 어떻게 돌아가는지 알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생각한다"면서 "기자에 대한 부정적 시각도 있었는데 기사를 써보면서 최대한 사실이 들어가고 전문가 의견은 물론 하고, 누구보다 일찍 현안 등을 파악해 정보를 전달해야 한다는 걸 알고 다시 한 번 기자들에 대해 생각하게 됐다"고 말했다.

학생들은 군대 문제에 대한 부조리와 폭행, 우리의 사회에 만연한 불법 프로그램에 대한 정부의 관심, 시민의식의 증대와 첨단 정보통신기술(ICT) 발전에 따른 스마트시티 건설 등 다양한 내용으로 기사를 작성해 알찬 신문을 제작했다.

이날 일일 편집국장을 맡은 육상욱(1학년) 학생은 "친구들이 작성한 기사를 배치하면서 많은 책임감도 느꼈고, 독자들이 지면을 어떻게 바라볼지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되면서 부담감도 있었다"며 "전반적으로 의미 있는 경험을 한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기사 작성을 위해 평소 관심 분야를 심도 있게 찾아보는 과정에서 뚜렷하지 않았던 진로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할 수 있었던 기회가 됐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제12대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 선임
  2. [주말 쇼핑뉴스] 백화점세이 '자이언트 세일' 따뜻한 겨울 합리적인 쇼핑
  3. [리뷰] 저승과 이승의 경계에서 망자를 위한 진혼굿…서쪽을 향해 노를 젓다
  4. [날씨] 주말까지 아침엔 영하기온… 한낮에도 강한 바람
  5. [속보]27일 밤 대전서 무더기 확진...5명 이어 8명 추가 발생
  1. 국내 도입 검토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2.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치열한 청약 경쟁 예고
  3.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5명 신규 확진...청소업체 잇따라 양성
  4. [날씨] 주말 기온 낮고 강한 바람 '체감기온 영하'
  5. 코레일, 철도노동조합 태업 돌입에 고객 불편 최소화 대책마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