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병원ㆍ성모병원, 위암 적정성 평가 ‘1등급’

충남대병원ㆍ성모병원, 위암 적정성 평가 ‘1등급’

  • 승인 2017-03-23 16:38
  • 신문게재 2017-03-24 20면
  • 박전규 기자박전규 기자
충남대병원(원장 송민호)과 대전성모병원(병원장 김용남 신부)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위암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

심사평가원의 위암 적정성평가(2차)는 2015년 1월부터 12월까지 위암으로 수술(위절제술 또는 내시경절제술)을 시행한 221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청구명세서, 조사자료 등을 활용해 구조부문, 과정부문(진단적 평가, 수술, 보조 항암화학요법), 결과부문으로 진행됐다.

충남대병원은 구조, 과정, 결과 세 가지 지표 모두 전체 평균보다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지난 1차 평가에 이어 2차 위암 적정성 평가에서도 최우수 수준인 1등급으로 평가받아 위암 진료의 질적 우수성을 입증하고 있다.

또 대전성모병원도 ‘위암 2차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전문인력 구성여부(외과·소화기내과·혈액종양내과·병리과·영상의학과)를 확인하는 구조부문, 진단적 평가, 수술, 보조항암요법 등 과정부문, 결과부문 등 3개 부문 19개 지표로 진행됐다.

특히 위 절제술 후 입원 기간 내 또는 30일 내 사망률 0%를 달성했다. 또 위 절제술의 경우 종별 평균 입원일수인 12.7일보다 3일이 적은 9.7일로 나타났으며, 입원진료비도 평균보다 낮았다. 박전규 기자 jkpark@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4.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5.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1.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2.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3.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중기부 이전 대안 '기상청+알파' 약속의 날 다가온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