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교통안전 캠페인 실시

현대제철, 교통안전 캠페인 실시

지속가능한 안전 도시 조성 동참

  • 승인 2021-04-12 09:39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20210412_현대제철,교통안전캠페인 (3)


현대제철 당진제철소는 9일 기지시리에서 당진시와 당진경찰서, 당진시복지재단, 지역민과 함께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

특히 이날 캠페인은 지난해 12월 '지속가능한 안전 도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이행 후속 활동으로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교통안전 문화 확산과 안전 도시 조성을 위해 마련했으며 참석한 인원은 현수막과 피켓을 들고 교통사고 예방을 홍보하며 횡단보도 이용자가 안전한 보행을 할 수 있도록 지도했으며 보행 인원이 많고 교통사고 유발 가능성이 높은 횡단보도 중 한 곳에서 실시했다.

또한 설치된 안전 감지 LED 신호등은 두가지 형태다. 보행자가 대기하는 장소에 설치하는 '바닥형'과 횡단보도를 가로지르는 '활주로형'이며 보행자에게는 심리적 안정효과를 주고 운전자는 신호준수에 대한 경각심을 갖게 되며 설치장소는 시와 당진경찰서가 협의해 교통사고 다발지역, 보행자 유동이 많은 지역을 검토해 정한다.

안전 감지 LED 신호등 설치에 필요한 비용은 전액 기부금으로 마련했으며 당진제철소 매칭그랜트 제도를 통해 마련된 기부금은 약 1억8000만원이고 매칭그랜트는 임직원의 자발적 기부 금액만큼 회사도 일정부분 기금을 기부하는 제도다.

한편, 현대제철은 전사업장 매칭그랜트 제도를 통해 인천, 포항, 울산 등 희망의 집수리 활동을 지난 10년간 실시했으며 희망의 집수리는 저소득층 가구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기 위해 단열, 창호 교체등을 지원하고 복지시설에는 태양광 설비를 지원하며 이같은 활동을 통해 CO₂감축과 에너지비용 절감등 환경, 복지, 고용분야에서 효과를 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시와 당진경찰서등 관계기관의 협업을 통해 더 나은 안전 도시 조성에 앞장서겠다"며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지역 대표기업으로서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2.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3.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4. 충남아산FC 소속 선수 코로나 확진, K리그 경기 일부 조정
  5.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1.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4. 대전 '중촌근린공원 리틀야구장' 9월 완공 예정
  5.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