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대표 새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

세종시 대표 새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

15일 조례 변경 고시…이모티콘·누리소통망 등에 응용 활용

  • 승인 2021-04-15 15:02
  • 수정 2021-05-01 16:01
  • 신문게재 2021-04-16 8면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210415 세종시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
세종시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 사진제공은 세종시

세종시가 시를 대표하는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을 개발했다.

시는 친근하고 직관적인 상징물 제정을 통해 세종시의 가치를 제고하고자 '젊은세종 충녕'을 개발하고, '세종특별자치시 상징물 제정 및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를 고시·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12년 출범 당시 '새빛이 새날이' 캐릭터를 개발해 사용했지만, 디자인의 완성도와 활용도가 떨어진다는 시민 의견이 많아 지난 2019년부터 신규 캐릭터 개발을 추진해왔다.

이번에 개발된 '젊은세종 충녕'은 세종시를 직관적으로 상징하고, 품격을 갖춰야 한다는 시민 여론과 전문가 의견을 수렴해 '세종대왕'에서 영감을 얻었다.

'젊은세종 충녕'은 세종대왕의 이름과 정신을 이어받아 미래를 향해 성장하는 젊은 도시 세종 이미지를 담고 있다.

앞으로 '젊은세종 충년'은 인쇄물과 같은 전통 매체는 물론 누리소통망(SNS)과 같은 온라인 매체까지 활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김병호 시 대변인은 "새 캐릭터 젊은세종 충녕은 시민들에게 친숙한 세종대왕의 이미지와 스토리를 활용함으로써 범용성과 활용성이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젊은세종 충녕을 세종시와 시민을 이어주는 친근한 소통 통로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역에서는 의견이 엇갈린다. 주민 이 모씨는 "새로운 캐릭터가 나온 만큼 앞으로 세종을 알리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면서 "귀여운 캐릭터 이미지가 돋보인다"고 밝혔다.

반면 다른 주민 최 모씨는 "기존에 캐릭터가 있는데 다시 캐릭터를 만드는 것이 이해되지 않는다"면서 "더욱이 캐릭터가 개성이 없고 정적인 이미지로 한눈에 들어오지 않는다"고 평했다.
세종=이상문 기자 ubot135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24일 ‘먼데이 나이트 풋볼’ 티켓 예매 오픈!
  2.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3. 백군기 용인시장 "경강선 노선안 고쳐 적극 추진"
  4. 잠잠하면 또 교회발? 대전 교회 감염으로 34명 확진
  5. 대전 동구 성남동 3구역 현설, 건설사 14곳 참여… 경쟁 '치열'
  1. "靑·국회 세종시로" 與 대선경선 앞 行首 또주목
  2. 대전역세권 도시재생 성매매 집결지 폐쇄 대책은 없다?
  3. 양승조 대선 캠프 누가 올까?… 대전선 이상민 의원 역할 중요해져
  4. 안동~도청 신도시간 도로 국지도 79호선 승격
  5. 대전·충남 국립대 '세종공유대학' 구축 드라이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