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산/영남

경남교육청, 제4차 산업혁명 시대 대비 교육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7-08-13 09:2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8.9 진주교대에서 진행된 ICT활용 연수중 초등교사들이 학교현장 컴퓨터 네트워크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경남교육청>
▲ 8.9 진주교대에서 진행된 ICT활용 연수중 초등교사들이 학교현장 컴퓨터 네트워크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경남교육청>


ICT 활용 농산어촌 학습여건 개선 직무연수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고 농산어촌학습여건 개선을 위한 담당 교원 직무연수를 진주교대와 경상대에서 진행하고 있다.

연수는 농산어촌 초?중학교에 근무하는 ICT 담당 교원 458명(초 313명, 중 145명)을 대상으로 7.25~28, 8.9~22일까지 2일간 총 3기로 나눠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이번 연수는 다가올 제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 교육을 위해 SW 교육의 이해와 실제, 디지털교과서, 스마트기기,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등 다양한 뉴 테크놀로지 활용으로 구성해 일선 교육현장에서 요구되는 ICT 활용 내용을 반영했다.

SW 교육 연수에서는 언플러그드 과학, 디자인 사고(design thinking)의 이해, 스크래치와 센서보드를 연계한 창작 활동으로 구성해 SW 교육에 대해 기초적 이해를 도모했으며, 농산어촌 학교현장의 특성을 반영하는 실습·체험 중심의 직무연수 모델 운영을 통해 교실 현장에서 실제적인 SW 수업을 운영할 수 있는 핵심 역량 배양에 중점을 뒀다.

뉴 테크놀로지 활용 연수는 디지털교과서 활용 수업 사례와 방법, 가상현실기술을 활용한 3D 동화 개발 그리고 증강현실기술을 활용한 과학수업 등 일선 교육현장에 도움이 되는 체험 활동으로 꾸려졌다.

연수에 참여한 한 초등학교 교사는“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미래 인재는 컴퓨팅 사고를 하고, 일상생활의 문제를 다양한 SW 창작 활동을 통해 해결하고, 최신 테크놀로지에 대해 빠르게 적응할 수 있어야 한다.”며“농산어촌 학습 환경을 고려한 다양한 교수학습 도구와 방법을 체험하게 되어, 즐거운 2학기 수업을 준비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경남교육청 창의인재과 유창영 과장은 이번 연수를 통해“도내 교원의 정보화 활용 능력뿐만 아니라 디지털교과서 활용과 SW 교육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개선과 실습으로 학습 환경이 열악한 농산어촌 학생들을 위한 교수-학습지도 능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을 확신한다.”고?밝혔다.

경남=송교홍 기자 songnews2013@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가을을 담다` '가을을 담다'

  • K-POP콘서트 `성황` K-POP콘서트 '성황'

  •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