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홍성다문화]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 완벽 정착 돕는 충남비전스쿨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7-09-05 10:15 | 신문게재 2017-09-06 12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서천군 문헌서원에서 열린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을 위한 제1기 충남비전스쿨에서 한국문화 체험을 하고 있는 학생들./충남도 제공.
▲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서천군 문헌서원에서 열린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을 위한 제1기 충남비전스쿨에서 한국문화 체험을 하고 있는 학생들./충남도 제공.


서천 문헌서원서 열린 제1기 비전스쿨, 우즈벡 등 다문화청소년 21명 참여

아이스브레이킹, 골든벨, 마당올림픽, 롤링페이퍼 등 통해 자존감 향상, 한국사회 적응

충남도 “교육 사각지대 중도입국자녀 위한 지속 지원 추진”..미래 인재 양성 복안도




“친구가 없어요. 친구를 어떻게 사귀어야 하는지 몰라요.”

“무슨 말인지 잘 이해를 못하겠어요. 한국어가 너무 어려워요.”

충남비전스쿨에 참여한 중도입국자녀의 57%는 “또래친구 사귀기와 한국어 습득이 한국생활에 적응하는데 있어서 가장 어려운 문제”라고 답했다.

충남도는 외국에서 태어났지만 이주노동자 부모나 결혼이주민 부모를 따라 뒤늦게 한국에 들어온 중도입국자녀의 한국어 및 한국생활적응지원을 위해 충남비전스쿨을 운영하고 있다. 비전스쿨은 도내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들을 대상으로 단기 체험스쿨을 진행, 한국생활 적응 및 자존감 향상을 통해 자신의 가치를 높이는 동시에 미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에서 도는 우선 단기스쿨 형식을 통해 체계화된 교육으로 한국어에 대한 흥미를 끌어올린다. 한국 전통 및 근대문화 체험으로 한국을 좀 더 쉽게 이해하고 한국생활에 보다 안정적으로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도 아끼지 않는다. 비전스쿨에서는 다양한 신체 활동 및 공동체 프로그램을 준비해 스트레스 해소와 자존감 향상까지 돕는다.

▲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서천군 문헌서원에서 열린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을 위한 제1기 충남비전스쿨에서 학생들이 서로 안마를 해주며 친분을 쌓고 있다./충남도 제공.
▲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서천군 문헌서원에서 열린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을 위한 제1기 충남비전스쿨에서 학생들이 서로 안마를 해주며 친분을 쌓고 있다./충남도 제공.
▲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서천군 문헌서원에서 열린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을 위한 제1기 충남비전스쿨에서 학생들이 체험활동을 즐기고 있다./충남도 제공.
▲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서천군 문헌서원에서 열린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을 위한 제1기 충남비전스쿨에서 학생들이 체험활동을 즐기고 있다./충남도 제공.


제1기 충남비전스쿨은 지난달 22일부터 25일까지 3박 4일간 서천군 문헌서원(서천군 기산면 소재)에서 진행했다.

중국, 일본, 태국, 우즈베키스탄 등 다양한 언어권에서 온 중도입국자녀 21명을 대상으로 신체활동 및 미션해결 등 공동체 프로그램을 통한 자존감 향상, 놀이와 동화 및 동요, 상황극 등을 통한 한국어 습득, 한국의 전통과 근대역사문화 견학을 통한 한국사회 이해 돕기 프로그램으로 구성한 체험형 교육이었다.

학생들은 아이스브레이킹과 세계로가는 도전골든벨, 마당올림픽, 나라별 문화자랑, 마음을 전하는 롤링페이퍼, 인성지도 레크레이션, 충효예 교실과 유생체험도 할 수 있었다.

윤현숙 국가 인권위원회 인권강사와 이송은 문학연구소장, 김태훈 지구너머 세상 실장이 이번 1기 비전스쿨의 강사로 나섰다.

비전스쿨 참가 학생을 대상으로 한 도의 설문조사 결과 ‘향후 다문화청소년을 위한 학교(비전스쿨)가 있다면 참여할 의향이 있는지’에 대해 “다시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표현한 학생이 95%에 달했다.

오지현 충남도 가족다문화팀장은 “충남비전스쿨을 통해 중도입국자녀 지원을 위한 포문을 열었으며, 교육 사각지대에 방치돼 있는 중도입국자녀들의 소통과 적응을 위해 향후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문화청소년(중도입국자녀 포함) 진로탐색을 위한 제2기 충남비전스쿨은 오는 11월 진행할 예정이다.

충청남도 여성가족정책관실 가족다문화팀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농산물 가격동향 살피는 이낙연 총리 농산물 가격동향 살피는 이낙연 총리

  • 다시 푸는 수능 문제집 다시 푸는 수능 문제집

  • 안철수 ‘저도 마라톤 참가합니다’ 안철수 ‘저도 마라톤 참가합니다’

  • 수능 연기, 다시 찾아온 마지막 주말 수능 연기, 다시 찾아온 마지막 주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