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시 축산농가, 퇴비 부숙도 기준 시행 대비 교육

퇴비 부숙도 육안판별법 등에 대한 사항을 집중 교육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1 07:37 수정 2019-12-11 07:37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당진시청10


당진시는 11일 퇴비 부숙도 기준 시행에 대비, 관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퇴비 부숙 촉진 교육을 실시했다.

내년 3월 25일부터 시행되는 가축분뇨법 '퇴비 부숙도 기준'은 퇴비를 직접 처리하는 축산농가가 의무적으로 퇴비 부숙도 검사(배출시설 면적 1500㎡ 이상 6개월 1회, 1500㎡ 미만 연 1회)를 받고 부숙된 퇴비를 농경지로 반출하도록 의무화 해 미부숙 퇴비 반출로 인한 악취발생, 환경오염 예방 등을 위해 시행하는 규정이다.

시는 부숙도 시행기준 해당 한우, 젖소, 양계 농가를 대상으로 오전·오후로 나눠 교육했으며 400여 농가가 참석해 개정 법령 내용, 부숙도 촉진 기술, 적용 기준 및 검사, 관리대장 작성방법, 퇴비 부숙도 육안판별법 등에 대한 사항을 집중 교육했다.

특히 교육에는 축산환경관리원 전문강사를 초빙, 사례 중심의 퇴비 부숙 촉진 기술 교육으로 농가의 부숙 기준 준수를 위해 필요한 사항을 축산농가의 눈높이에 맞춰 깊이 있게 교육했다.

한편, 시는 앞으로 주민과 상생하는 지속가능한 축산업 발전을 위해서 퇴비 부숙도 기준 시행 제도 정착을 포함, 악취저감·환경오염 예방 정책을 최우선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당진=박승군 기자

포토뉴스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