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보령시

보령시, 마을학교 운영자 및 참여자 대상 행복교육지구 사업 사전 워크숍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1 10:19 수정 2019-08-11 10:1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마을학교 운영자 및 참여자 사전 워크숍
보령시는 지난 9일 마을학교 운영자 및 참여자 대상 행복교육지구 사업 사전 워크숍를 개최했다.


보령시는 지난 9일 보령문화의전당 대강당에서 김동일 시장과 이진호 보령교육지원청 교육장, 장학사 및 교사, 마을학교 운영자 및 참여자, 학부모 등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행복교육지구사업 운영 사전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올해부터 오는 2024년까지 5년 간 2019 행복교육지구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마을학교 운영과 관련해 본격적인 사업 착수 전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보령교육지원청 교육과장으로부터 2019 행복교육지구 사업 안내, 황선만 만세보령공동체 네크워크 이사로부터 마을학교 운영계획 설명, 안선영 교육부 교육연구사로부터 마을교육 공동체 및 마을학교의 이해 특강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지난 6월 보령행복교육지구 사업의 일환으로 관내 비영리법인 및 단체를 대상으로 마을학교 운영자를 공개모집했고, 만세보령공동체네트워크(이사장 김영진)가 보조사업자로 선정돼 오는 9월부터 12월까지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됐다.

주요 내용으로는 ▲마을작가 ▲청소년마을 미디어학교 ▲키즈베이킹 ▲창의인성 전래놀이 ▲우리마을 생태탐험단 ▲바리스타 ▲구시 문화영상 학교 등 13개 프로그램이다.

김동일 시장은"보령행복교육지구 사업은 학교와 지역사회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해 지역교육 공동체 구축을 통한 누구도 차별 받지 않고 고르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뿐만 아니라, 학교 교육만으로 달성하기 어려운 부분을 마을을 통해 보완함으로써 최적의 성장 발달 환경을 조성하는데 궁극적인 목적이 있다"라며, "이번 마을학교를 통해 학습과 자기계발, 인성 함양 등을 길러내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보령시와 보령교육지원청이 공동으로 시행하는 2019 행복교육지구는 자치단체의 평생교육 사업과 학교교육 협력사업의 융합 모델로, 학교와 지역사회가 소통하고 협력하는 마을교육공동체 구축을 통한 교육경쟁력 강화로 공교육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사업이다.
보령=김재수 기자 kjs0328@











포토뉴스

  • 내일부터 제21대 총선 예비후보자 등록 시작 내일부터 제21대 총선 예비후보자 등록 시작

  • 대전창업성장캠퍼스 개소, ‘스타트업 혁신성장의 디딤돌이 되겠습니다’ 대전창업성장캠퍼스 개소, ‘스타트업 혁신성장의 디딤돌이 되겠습니다’

  • 종교 초월한 만남 종교 초월한 만남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