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환경운동연합 "환경의날, 생태문화 수도 세종을 만들자"

세종환경운동연합 "환경의날, 생태문화 수도 세종을 만들자"

5일 논평 통해 지역 자연자원 재인식 촉구
"합강습지, 장남평야, 하중도 람사르 습지품격"

  • 승인 2020-06-05 17:06
  • 수정 2020-06-06 19:25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세종중앙공원
행정중심복합도시 중심에 위치한 중앙공원 장남평야 모습.
세종환경운동연합은 5일 환경의 날을 맞아 "인류공동체는 이제 무엇을 할 것인지 선언하고 행동에 나설 시간"이라며 환경문제 재인식을 촉구했다.

세종환경운동연합은 이날 논평을 통해 "지구와 인류는 총체적 위기에 놓여있고 인류의 생존이 위협받을 정도로 기후 위기와 환경 위기가 심각하다"라며 "기후재난의 피해는 세계경제공황보다도 더 크다"라고 우려했다.

이어 "정부, 국회, 기업, 시민사회가 힘을 합쳐 녹색으로의 대전환을 시작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세종환경운동연합은 "첨단을 쫓고 명품을 좇으며 스마트 도시를 쫓은들 미세먼지로 뒤덮이고 콘크리트 정글 속에서 회색 도시이면 무슨 소용이겠는가"라며 "세종은 금강의 문화, 유구한 백제 문화 그리고 행정중심복합도시로서의 시민이 주도하는 문화가 꽃피는 도시를 만들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실천과제 제안을 통해 "세종의 보물인 합강습지와 장남평야 그리고 금강 하중도와 습지들을 람사르 습지에 등록하는 일을 추진하자"라고 주장했다.

또 "세종에서 먼저 금강을 재자연화해 시민들이 강에서 쉬고 만끽하는 시민들의 강, 생명의 강으로 만들자"라며 생태문화의 수도를 제시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2.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3.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4.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5.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1.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2. [새책] 작품을 수놓은 무수한 정체성과 사랑… '소녀 연예인 이보나'
  3. [한방병원 이대로 괜찮은가] 상. 우후죽순 늘어나는 한방병원… 그 이유는?
  4. 한화이글스 송창식 선수 은퇴
  5. [날씨] 오전까진 빗방울… 오후부터 더워져 한낮 27도 '후덥지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