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확진환자 접촉자 23명 순차적으로 격리해제 시작

계룡시, 확진환자 접촉자 23명 순차적으로 격리해제 시작

3일 0시 접촉자 23명 중 4명 격리해제.. 개인위생 철저 당부

  • 승인 2020-03-04 11:09
  • 고영준 기자고영준 기자
계룡시는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23명을 3일부터 순차적으로 격리 해제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자가격리 중인 접촉자는 지난 21일 지역에서 확인된 확진자의 이동 동선에서 밀접하게 접촉한 군인 14명, 식당 종사자 7명, 버스 이용자 1명과 대전 확진자 접촉자 1명, 총 23명으로 격리 전 검체 채취 검사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접촉자 23명 중 4명은(군인 1명, 식당2명, 버스 1명)은 잠복기간 동안 증상 발현이 없어 3일 0시를 기해 자가격리에서 해제됐으며, 나머지 접촉자들의 경우도 증상이 나타나지 않으며 순차적으로 자가격리에서 해제될 예정이다.

시는 접촉자 중 군 시설에 격리된 군인은 군부대에서 별도 관리하도록 하고, 자택에 격리 조치된 일반시민은 전담공무원이 매일 기침, 발열 등 건강상태, 무단이탈 여부, 불편사항 등을 모니터링 하고 있다.

자가 격리에 따른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필요한 생필품은 구매해 전달하고 있으며, 격리로 인한 우울, 불안, 스트레스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경우 심리상담도 지원하고 있다.

또 자가격리자에게 전용봉투, 소독약품 등을 무상 제공해 폐기물을 소독한 후 전용봉투에 담아 밀봉 후 배출하도록 하고 별도 수거 후 소각 처리함으로써 감염 위험 노출을 차단하고 있다.

감염병관리팀 정기옥팀장은“자가격리자들은 격리기간동안 임상증상 특이사항 없고 건강상태가 양호하면 순차적으로 일상으로 돌아 갈 것”이라며 “격리 해제 이후에도 감염증 예방을 위한 철저한 개인 위생관리를 당부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계룡=고영준 기자 koco74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5.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1.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2.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3. [날씨] 대체로 맑고 낮 최고기온 26도까지 올라
  4.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5.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