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소방서, 청명.한식 특별경계근무 돌입

서천소방서, 청명.한식 특별경계근무 돌입

  • 승인 2020-03-30 11:23
  • 수정 2020-03-30 11:23
  • 나재호 기자나재호 기자


서천소방서(서장 최장일)가 청명.한식을 앞두고 산불발생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다음달 3일부터 6일까지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청명.한식 기간 성묘객이나 상춘객이 증가하면서 산불 등 화재발생 요인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신속한 초동대응태세를 구축해 산불에 총력 대응하기 위해 추진된다.

서천소방서는 이 기간 소방관서장 중심의 초기 대응체계 확립, 취약대상 화재예방 감시체제 강화, 산림인접지역 화재예방 순찰 등으로 산불최소화에 나서기로 했다.

최장일 서천소방서장은 "청명.한식을 전후로 입산자 실화, 논밭두렁 소각 등 사소한 부주의로 인한 산불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며 "소중한 산림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4.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5.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1. 대전 유성 구즉초 등교길에 장송곡... 학부모들 “해도 너무하다”
  2.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3. [오늘날씨] 6월 5일(금) 전국 맑고 남부 폭염 "내일은 덜 더워요"... 오후 경북내륙 소나기
  4. 제25회 대통령상 한밭국악전국대회 7일 개최
  5.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대전시와 공동주최 길 열리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