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다문화]코로나19 속 따뜻한 손길 "희망꾸러미"

[대전시다문화]코로나19 속 따뜻한 손길 "희망꾸러미"

  • 승인 2020-05-13 15:51
  • 수정 2020-05-13 15:51
  • 신문게재 2020-05-14 9면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희망꾸러미
희망 꾸러미 전달식을 가진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월드휴먼브리지는 지난 4월 29일, 5월 8일 2회기를 걸쳐 코로나 긴급물품으로 구성된 희망꾸러미박스 35개(1회기 기준), 총70개를 대전시건강가정 ·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전달해 왔다.

이번 후원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경제활동이 위축되어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다문화가정들에게 생필품을 지원하고 따뜻한 온정을 전하기 위해 마련 됐다.

대상은 대전시 5개소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적극 추천을 받은 다문화가정 학생 35명이며, 각 센터에서 가정 방문을 통해 전달했다.

희망꾸러미 박스를 받게 된 가정들은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으며, 감사하다는 말을 전해왔다.

대전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2.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3.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4.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5.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1.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2.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3.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4.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5. 대전서 '쿠팡 이용자제 분위기'에 대형마트 반사이익?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