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공공건설 코로나19 감염병 방역대책 표준화

행복청, 공공건설 코로나19 감염병 방역대책 표준화

'방역관리 가이드라인' 재정립… 건설현장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 총력

  • 승인 2021-03-01 17:29
  • 신문게재 2021-03-02 8면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행복청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공공건설 현장별로 다른 방역대책을 표준화한 '공공건설 현장 코로나 감염병 예방 가이드라인'을 통해 감염병 확산 예방에 총력을 기울겠다고 1일 밝혔다.

건설현장은 현장 내의 집단식사·공동이용 공간, 밀폐된 실내작업, 외부인과 접촉 등 감염병에 취약한 요인이 있기때문에 철저한 방역관리가 요구된다는 판단이다.

행복청에 따르면 그 동안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출입자 체온 측정, 공용공간 소독, 방역용품 비치, 방역 교육, 점검 등의 다양한 방역대책을 공공 건설현장에서 시행해 왔다.

이와함께, 코로나의 장기화와 전파력 강한 변이의 등장에 대응하고 건설사업의 정상 추진을 위해 공공건설 현장의 감염병 대책을 보강해 '코로나 감염병 예방 방역관리 가이드라인'을 재정립했다.

현장별로 방역 책임자를 지정하고 '방역관리 전담팀(TFT)'을 운영했으며, 방역 당국과 협업하는 등의 '감염병 예방 체계'의 구성을 의무화했다.

또한 집단 감염의 원인이 될 수 있는 현장 내 식당, 샤워실, 탈의실 등은 폐쇄하는 대신 야외 휴게공간을 추가로 마련하고, 실내작업 공간, 휴게실, 교육장, 사무실 등의 공동이용 공간의 환기·소독을 강화했다.

회의는 가급적 영상회의로 실시하고, 대면 회의가 불가피한 경우에만 시간, 장소, 참여 인원 등을 분산해 실시하고, 외부 방문객과 신규 근로자에 대한 방역 교육을 진행한다.

특히, 행복청은 강화된 방역관리 가이드라인의 조속한 정착과 이행을 위해 제보자의 신원을 보호하는 '방역위반 신고센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신성현 행복청 공공시설건축과장은 "감염병로부터 안전한 근로환경을 갖춘 공공건설현장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랑올랑 새책] 유시민 스토리
  2. [올랑올랑 새책] 블루리본서베이 '전국의 맛집 2021'
  3.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4. 대전하나시티즌 리그 1위 수정전, 2위 이랜드와 혈전 예고
  5. [날씨] 오늘 충남 대부분 지역에 비 소식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카드뉴스] 4월 3주 올랑올랑 새책
  4.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5.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어드레스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