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요언론인상'…중도일보 이현제 기자 "용기있는 증언에 감사"

'목요언론인상'…중도일보 이현제 기자 "용기있는 증언에 감사"

목요언론인클럽, 15일 3분기 수상작 시상식

  • 승인 2020-10-15 14:40
  • 수정 2021-05-09 22:28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KakaoTalk_20201015_140635330
중도일보 경제사회부 이현제 기자가 목요언론인클럽이 선정한 목요언론인상 이달의 기자상을 수상했다.대전 중구 용두동 희영빌딩 10층 목요언론인클럽 회의실에서 윤성국 목요언론인클럽 회장과 이현제 기자, 박동일 심사위원장(사진 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세종·충남 중견언론인 모임인 ㈔목요언론인클럽(회장 윤성국)은 15일 중도일보 경제사회부 이현제 기자와 KBS 대전방송총국 성용희, 유민철 기자에게 목요언론인클럽 이달의 기자상을 시상했다.

앞서 목요언론인클럽 언론인상 심사위원회(위원장 박동일)는 지난 12일 올해 3분기 회의를 열고, 중도일보와 KBS 대전이 보도한 두 기사를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중도일보 경제사회부 이현제 기자는 지난 9월 '고3 현장실습 성추행·폭행 의혹 논란' 등 일련의 보도를 통해 산업현장에서 실습하는 고3 학생들이 부당한 폭력에 노출돼 왔음을 알렸다. 여러 학생의 증언을 통해 수년간 감춰져 온 현장실습 기업의 학생처우 문제를 세상에 알렸고, 교육청은 학생 현장실습 매뉴얼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

KBS 대전 성용희, 유민철 기자는 지난 9월 '시립요양병원 환자 관리 부실·배뇨훈련 조작' 연속 단독보도를 통해 요양병원에서 벌어진 환자 관리 부실과 진료기록 조작 등을 파헤쳤다.

박동일 심사위원장은 심사평을 통해, "중도일보 보도는 고질적 사회병폐를 지나치지 않고 파헤쳤다는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고, KBS 대전 보도는 요양병원 환자 치료에 대한 문제를 시의성 있는 단독취재가 돋보였다"고 평가했다.

중도일보 경제사회부 이현제 기자는 "사회에 나가 처음 경험하는 직장생활에서 겪은 부당한 일을 용기 있게 증언한 학생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며 "함께 취재하며 머리를 맞대고 고민해주신 중도일보 선·후배님들의 도움이 있어 가능했다"고 말했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2.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3.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4.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5.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1.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2.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3.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