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공개]충청권 사법기관 수장들, 재산은 얼마?

[재산공개]충청권 사법기관 수장들, 재산은 얼마?

방승만 대전가정법원장, 주택 1등
이균용 대전고법원장 반지 신고도

  • 승인 2021-03-25 15:31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ㅁ
인사혁신처 관계자들이 지난 24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관보를 통해 공개된 재산공개대상 공직자 1천885명의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용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충청권 사법 기관 수장들의 재산공개가 이뤄진 가운데 방승만 대전가정법원장이 법관 중 가장 많은 주택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25일 공개한 '2021년도 고위공직자 정기재산변동 사항'에 따르면 방승만 법원장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연립주택(5억3400만원)과 충남 천안시 아파트(2억1100만원), 대전 서구 오피스텔(1억9000만원) 1채씩을 보유했다.

배우자는 서초동 연립주택 5채(총액 7억여원)를 자녀 등과 공동으로 보유했고, 영등포구 오피스텔 분양권(8억원), 경기 수원 오피스텔(1억원)도 소유했다. 다주택을 보유하면서 연립주택 5채 지분을 가진 셈이다. 신고 재산은 46억 6598만원으로, 전년보다 2억8715만원 줄었다.

이균용 대전고법원장은 서울 용산구 한남동 아파트(5억7500만원)를 배우자와 소유했다.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근린생활시설(18억2298만원)은 배우자 소유로 신고했다. 배우자 명의 4캐럿 사파이어 반지(6000만원)와 에메랄드 반지(5000만원)를 신고하기도 했다. 총 재산은 54억 2822만원이었다.

최병준 대전지법원장은 대전 서구 둔산동 아파트(4억9750만원)를 소유하는 등 20억118만원을 신고했다. 전년보다 2억 9907만원 증가했다.

이승용 특허법원장은 경기 성남시 분당구 아파트(5억9800만원) 한 채만 소유했다. 봉급저축과 예금 이자 수익 등으로 5억 6347만원 증가한 23억 9088만원을 신고했다.

이두봉 대전지검장은 배우자가 경기 하남시 감일동 공공주택지구 아파트 분양권(4억 6400만원)을 소지했다. 주식 소유는 따로 없었고, 신고 재산은 3억 4716만원이었다. 강남일 대전고검장은 배우자가 경기 수원시 영통구 오피스텔 전세권을 소유했고, 연금저축과 주택청약저축 등 납입금 증가로 5억 7201만원을 신고했다.

송정애 대전경찰청장(재산신고 당시 경찰청 경무인사기획관)은 대전 중구 문화동 아파트(2억 4950만원)를 소유했다. 전년보다 3207만원 증가한 10억 5023만원을 신고했다. 이철구 충남경찰청장은 경기 부천시 원미구 아파트(3억 2400만원)와 중국손해보험 3300주를 소유하는 등 재산액은 5억 9416만원이었다.

박범계 법무부장관은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12억 6342만원을 신고했다. 당시 박 장관은 본인 명의 예금 2억 4205만원과 배우자 명의 예금 5억 6699만원, 지역구였던 대전 서구 아파트와 사무실 전세권, 충북 영동군 대지와 임야 등 재산을 신고했다.
송익준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2.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3. 한화이글스, 사회공헌까지 '레전드' 김태균 52번 영구결번 화답
  4.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1.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2. 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노선 놓고 '공방'
  3.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원도심 인구유출'은 이젠 옛말… 대전 유일하게 동구 순유입 반면 순유출 서구가 가장 많아
  5. 3주기 대학기본역량평가 제출 앞 대전권 대학 분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