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차 세계재활승마연맹 세계대회' 24일까지 조기등록 가능

'제17차 세계재활승마연맹 세계대회' 24일까지 조기등록 가능

한국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국제적인 규모의 재활승마행사...국내 말산업과 재활승마 발전의 분기점

  • 승인 2021-04-15 14:11
  • 수정 2021-05-03 20:1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단신1 한국마사회 재활승마현장

한국마사회와 대한재활승마협회가 공동 주최하는 '제17차 세계재활승마연맹 세계대회(HETI 2021 SEOUL)' 참가를 위한 조기등록이 진행 중이다. HETI(Federation of Horses in Education and Therapy International)는 1980년 창립되었고, 현재 45개국 50개 단체회원을 보유한 재활승마단체로, 국내에서는 한국마사회와 대한재활승마협회가 가입돼 있다.

6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진행되는 HETI 2021 SEOUL 세계대회는 한국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국제적인 규모의 재활승마행사로서 국내 말산업과 재활승마 발전의 중요한 분기점이 될 예정이다.

HETI 2021 SEOUL 세계대회는 학계 전문가, 학생, 재활승마 관련 종사자 및 재활승마에 관심이 있는 일반인들의 참여가 가능하며, 현재 세계대회 홈페이지(http://heti2021.org)에서 조기등록 신청이 진행 중이다. 조기등록 기간은 오는 24일까지이고, 사전등록은 5월 15일 마감된다. 조기등록 기간 중 등록비 할인, 단체 할인이 적용된다.

이번 세계대회의 주요 프로그램 중 하나인 본 회의에서는 3개의 주제가 발표될 예정이다. 첫 번째 주제는 'New Era(재활승마의 새로운 시대)'로 마니 맨스필드 뉴욕주립대학 교수와 데비 실크우드-쉐어 센트럴미시간대학 교수가 강연할 예정이다. 두 번째 주제는 'Widen the Spectrum(재활승마 스펙트럼의 확장)'으로 영국의 비영리 기관인 턴어바웃페가수스 대표 트레이시 파-톰슨과 미국 콜롬비아대학 메디컬 센터의 유발 네리아 교수가 각각 위기청소년의 대인관계 적응과 참전 군인의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에 적용된 말 매개 치료(Equine Assisted Therapy)에 대한 최신 연구 결과를 공유한다. 세 번째 주제는 말 복지에 관한 것으로 심리학자이며 경주마 조련사인 자넷 존스 박사가 사람과 말의 인지심리학에 대해 강연하고, 스위스 바젤대학교의 카린 에디거 교수가 동물매개중재법을 동물과 사람의 원 헬스(One Health) 관점에서 발표한다. 

 

 

한국마사회는 대한민국에서 경마를 합법적으로 개최할 수 있는 유일한 단체다. 1922년 조선총독부의 인가를 받은 사단법인 조선경마구락부로 출범하여 민간기업의 형태로 운영 되었으나, 8.15 광복을 맞이하고 대한민국 정부가 출범하면서 1949년 인수되어 공기업의 형태로 운영되고 있다. 경마가 레저라는 관점에서 1992년부터 농림부에서 체육청소년부(문화관광부) 산하로 바뀌었다가 지난 2001년 농림부(현 농림축산식품부)로 환원됐다.

 

본사는 경기도 과천시 경마공원대로 107(주암동 685번지)에 있으며, 지방이전계획이 없는 공공기관 중 하나다. 경마 주관 이외에도 말의 품종 개량이라든가 말산업 육성정책에 관여하기도 하지만, 주 수입원은 경마를 통한 마권판매 수익이다. 경마를 유일하게 진행할 수 있는 기업이기 때문에 1986 서울 아시안 게임과 1988 서울 올림픽의 승마 종목은 한국마사회 주관으로 치러졌으며, 2002 부산 아시안 게임에서도 마찬가지였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24일 ‘먼데이 나이트 풋볼’ 티켓 예매 오픈!
  2.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3. 백군기 용인시장 "경강선 노선안 고쳐 적극 추진"
  4. 잠잠하면 또 교회발? 대전 교회 감염으로 34명 확진
  5. 대전 동구 성남동 3구역 현설, 건설사 14곳 참여… 경쟁 '치열'
  1. "靑·국회 세종시로" 與 대선경선 앞 行首 또주목
  2. 대전역세권 도시재생 성매매 집결지 폐쇄 대책은 없다?
  3. 양승조 대선 캠프 누가 올까?… 대전선 이상민 의원 역할 중요해져
  4. 안동~도청 신도시간 도로 국지도 79호선 승격
  5. 대전·충남 국립대 '세종공유대학' 구축 드라이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