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야구종합/메이저리그

야구계, 코로나19 극복 대구지역 온정 손길

프로야구선수협 전국재해구호협회에 3000만원 성금 전달
이승엽야구장학재단,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5000만원 기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7 14:52 수정 2020-02-27 14:5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AKR20200227057500007_01_i_P4
야구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에 온정을 손길을 보냈다.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는 27일 대구지역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3000만 원을 전달했다.

이대호 회장은 "많은 국민이 불안과 걱정 속에 불편함을 겪는 현실이 안타까워 기부에 동참하기로 했다"며 "프로야구 선수들이 국민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앞서 26일 (재)이승엽야구장학재단은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5000만 원을 전달했다.

20200227_104525
이승엽 이사장의 고향이기도 한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늘면서 예방에 필요한 방역 물품과 의료 지원 등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승엽 이사장은 "대한민국과 고향 대구에 어려움이 생겨 너무 가슴이 아프다. 선수 시절 대구시민 여러분께 받은 사랑이 너무나 크다. 이번 성금이 얼마나 큰 도움이 될지는 모르겠지만 함께 동참하는 마음으로 후원을 결정했다"며 "아무쪼록 대구시민 여러분들뿐만 아니라 모든 국민이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어려움을 잘 극복하셨으면 좋겠다" 고 기금 전달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승엽야구장학재단은 2018년에 대구지역 17개 아동복지시설에 1500만 원 상당의 가전제품을 기탁했고, 매년 경북대 어린이 병동에 불우 환아 수술비지원사업을 하고 있다. 또 대구 다문화가정 야구단과 지역 야구 꿈나무들을 위한 야구캠프를 개최하고 있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