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건설/부동산

대전국토청, 눈높이 맞춤 교육으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유치원생 대상 교통안전교육·교통정보센터 견학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5-17 17:31 수정 2019-05-17 17:3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IMG_1084
IMG_1775
대전지방국토관리청(청장 김선태)은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대전 소재 3개 유치원, 어린이집 원생 110명을 대상으로 어린이 교통안전교육과 도로교통정보센터 견학을 가졌다.

교육에는 참사랑유치원, 피노키오유치원, 근로복지공단어린이집이 참여했으며, 교통약자이자 미래의 운전자인 어린이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교통안전의식 향상을 위한 체험학습으로 진행됐다.

교육대상은 어린이 보행사고가 잦은 지역의 유치원을 우선 선정했으며, 지난 2014년부터 누적 교육인원은 모두 1471명이다.

어린이 교통안전교육은 안전띠 시뮬레이터 체험, 교통안전 퀴즈놀이 등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체험형 교육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안전띠 시뮬레이터는 교통사고로 차량이 전복되는 상황을 가상한 장비로 어린이들이 안전띠 착용의 중요성을 직접 체험하고 안전띠 착용 습관을 기르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어진 교육에서는 '선다, 본다, 손을 든다, 확인한다, 건넌다'등 횡단보도 건널 때 지키는 5가지 약속과 어린이들의 교통안전 습관 생활화와 흥미 유발을 위한 교통안전 퀴즈를 진행했다.

또 도로교통정보센터 상황실 견학을 통해 교통정보 수집·제공 과정 등 첨단 지능형교통체계(ITS) 운영 상황도 직접 둘러보았다.

대전국토청 관계자는 "이번 교육이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안전의식을 확립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어린이, 노인 등 교통약자 보호를 위하여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원영미 기자

IMG_1103


포토뉴스

  • 대학도서관은 ‘열공중’ 대학도서관은 ‘열공중’

  • 첨단장비 살펴보는 바이어 첨단장비 살펴보는 바이어

  • 대전에서 만나는 첨단 국방기술 대전에서 만나는 첨단 국방기술

  • 대한민국 첫 골에 환호하는 시민들 대한민국 첫 골에 환호하는 시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