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IT/과학

전력연구원, 국내 발전사와 지능형 디지털 발전 시스템’ 개발 착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14 15:41 수정 2019-08-14 15:4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진) 전력연구원 여름 02
전력연구원 전경
한국전력 전력연구원은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전 KPS 등 전력그룹사와 함께 2023년까지 지능형 디지털 발전시스템 개발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화력발전소 온실가스 및 미세먼지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지면서 값싼 전기를 생산하는 동시에 오염물질 배출은 줄이는 발전소 운영기술이 요구되고 있다. 또 날씨의 영향을 받는 신재생에너지의 확대로 불규칙해진 전력생산량을 보완하기 위해서는 화력발전소의 발전량을 빠르게 변경하는 유연 운전 기술 확보도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전력연구원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술을 사용해 최적의 운전조건과 정비 시점을 파악할 수 있는 허브팝 기반 발전설비 감시·진단·예측 시스템 개발에 나선다.

허브팝은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기술을 전력 분야에 도입하기 위해 한전이 개발한 인공지능 기반 플랫폼이다. 허브팝을 사용하면 송변전, 배전, 발전 등 전력 인프라에 관련된 인공지능 소프트웨어를 만들 수 있다.

전력연구원은 지능형 디지털 발전 시스템 개발을 위해 2023년까지 국내 5개 발전사 인력과 대전에서 공동연구를 수행하며 이를 위해 '통합 지능형 디지털 발전소 구축센터'를 2019년 말 대전 소재 전력연구원 내에 구축할 계획이다.

발전사 공동연구인력은 전력연구원과 지능형 발전 시스템을 개발하고 과제 종료 시 각 발전소 현장 운영자를 대상으로 인공지능 발전소 관련 기술전수 교육을 수행할 예정이다.

전력연구원 관계자는 "전력연구원과 발전 자회사는 기존 화력발전소의 오염 및 저효율 문제를 인공지능에 기반한 운영시스템을 활용해 해결책을 찾아낼 것"이라며 "전력연구원은 인공지능 발전시스템 개발을 발판으로 전력그룹사와 함께 공공에너지 분야 디지털 변환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포토뉴스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