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소상공인 상생협력 위한 배달앱 운영

충북도, 소상공인 상생협력 위한 배달앱 운영

6~15일 민간주도 배달앱 공모접수

  • 승인 2020-07-05 10:19
  • 수정 2020-07-05 10:19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충북도는 최적의 사업 운영을 위해 민간 자원을 최대로 활용한 배달앱 운영 사업자를 6~15일 공모한다고 5일 밝혔다.

도와 한국외식업중앙회 충북지회는 소상공인의 안정적인 경영 환경 조성과 소비자들의 눈높이를 맞출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위해 각계각층의 의견과 법률 자문 및 검토 등을 거쳐 민간과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방안 등을 모색해왔다.

당초 자체 공공형 배달앱을 개발, 운영하려 했으나 민간 배달앱과 앱 구축 및 콜센터 운영 등의 예산 중복 문제, 소비자 눈높이에 못 맞춘 서비스 품질 한계 노출로 인한 도민들의 외면 문제 등이 예상됨에 따라 도는 민간 주도형으로 추진하고자 하는 새로운 형태의 비즈니스 모델을 구상했다.

도는 사전 간담회 참여업체와 기존에 운영 중인 앱 업체 등에게 공모 안내문을 발송했으며, 더 많은 사업자 참여를 위해 외식업 중앙회 홈페이지 등을 통해서도 접수할 예정이다.

접수된 사업 제안서는 한국외식업중앙회 충북지회의 선정평가위원회를 거쳐 선정되며, 선정된 업체와 소비자단체, 외식업협회, 충북도 간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이르면 이달 말이나 8월 중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충북형 민간주도 배달앱은 나날이 확대되고 있는 배달앱 시장에 민간 영역을 최대한 활용하고자 하는 상생협력 발전의 새로운 모델"이라며 "도 소상인들에게 적은 예산으로 연간 수백억원의 지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되기에 도민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3.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천안 오늘 하루만 200mm 쏟아졌다. 도심 곳곳 아수라장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