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학교 민원인 전화폭언 자동녹음기능 도입... 욕설 원천차단 기대

충남 학교 민원인 전화폭언 자동녹음기능 도입... 욕설 원천차단 기대

도교육청, 도내 전체 759개교 대상... 예산 2억5000여 만원 투입

  • 승인 2021-03-03 13:55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충남교육청 전경 사진
충남교육청이 민원인의 전화 폭언으로부터 교직원의 인권 보호를 위해 2억5000여 만원을 들여 '학교전화 자동녹음 기능'을 도입한다.

도교육청은 3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21년 교육활동 보호 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학교전화 자동녹음 기능 도입은 최근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학교에서도 전화 등 비대면 민원으로 인한 교권침해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마련됐다.

민원인이 학교에 전화할 경우, 통화내용이 녹음될 수 있음을 고지한 후 민원인이 폭언, 욕설 등을 할 경우 자동녹음이 진행된다.

이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도교육청은 도내 759개교에 총 2억5957만원의 예산을 투입, 학교별로 34만2000원씩 일괄 지원했다. 도교육청은 올 상반기까지 도내 전체학교에 도입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지철 교육감은 "이번 녹음기능 구축으로 교직원의 인권과 교권을 보호하고 민원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교육활동 보호를 통해 선생님이 안심하고 교육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올해 교육활동 보호 기본계획에 ▲교권상담 대표전화(1588-9331)운영 ▲교원배상책임보험 가입 ▲맞춤형 교육활동 침해행위 예방교육 강화 ▲피해교원에 대한 심리상담 및 치료비 지원 확대 등을 담아 추진할 계획이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랑올랑 새책] 유시민 스토리
  2. [올랑올랑 새책] 블루리본서베이 '전국의 맛집 2021'
  3.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4. 대전하나시티즌 리그 1위 수정전, 2위 이랜드와 혈전 예고
  5. [날씨] 오늘 충남 대부분 지역에 비 소식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카드뉴스] 4월 3주 올랑올랑 새책
  3.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4.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5.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어드레스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