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국제과학벨트 외투지역 사업 본궤도 올랐다

대전시 국제과학벨트 외투지역 사업 본궤도 올랐다

관리기본계획 고시... 입주 대상과 자격, 절차와 임대료 담겨

  • 승인 2021-04-07 10:54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대전시는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거점지구 내 단지형 외국인투자지역 관리기본계획 고시로 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

단지형 외투지역 관리기본계획은 '산업집적활성화 및 공장 설립에 관한 법률'에 따라 단지형 외국인투자지역에 임대로 입주하는 기업이 건축 준공에 필요한 사전 절차인 입주계약을 담고 있다.

대전시 전경
주요 내용은 면적에 관한 사항, 입주 대상 업종과 입주기업 자격, 입주절차, 임대료에 관한 사항이다.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거점지구(신동·둔곡)사업은 대전시 유성구 신동, 둔곡동, 구룡동 일원 344만㎡ 규모에 2021년 11월 사업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이중 단지형 외투지역은 83만㎡로 지난해 9월 지정 고시했고, 부지매입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와 대전시가 총 385억 원을 투자한다.

대전시는 바이오기능성 소재, 신재생에너지, 첨단기술 분야 등이 주요 유치대상 업종으로 외국인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해 협력업체 입주제도, 신재생에너지발전사업자 입주제도를 운영해 기업재정 운영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체육포럼, 2027 하계 U대회 충청권 공동유치 지지 선언
  2. 대전 골령골 내달 유해 발굴 앞 진혼제… 허 시장, 적극지원 약속
  3. 연속 매진 행렬! 대전하나시티즌 5월 홈경기 티켓 오픈
  4. [문화리뷰] 베일 벗은 ‘적벽대전’, “대전역사 재조명 의미vs스토리텔링 부족” 의견 엇갈려
  5. 국비지원 선정됐지만 지자체 "예산 없어"... 지역예술단체 공연 '좌초' 위기
  1. [날씨] 당분간 대기 건조...기온 어제보다 낮아요
  2. 골린이의 똑딱이 도전!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3)
  3. [올랑올랑 새책] 이곳에 볕이 잘 듭니다
  4. 봉안당 아너스톤 BI, ‘IF 디자인 어워드 2021’ 본상 수상 영예
  5. 경찰, 여아 사망관련 어린이집 원장 영장 재신청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