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버라이프 대전]'즐거운 노년'은 '건강한 노인'에서

[실버라이프 대전]'즐거운 노년'은 '건강한 노인'에서

  • 승인 2018-05-10 16:31
  • 신문게재 2018-05-11 12면
  • 우난순 기자우난순 기자
KakaoTalk_20180503_104625606
봄이 오자 많은 사람들이 근린공원이나 학교 운동장을 걷거나 운동시설을 이용해 건강을 관리하고 있다. 각종 축제나 등산 등 야외로 나들이 가는 이들도 많은 계절이다.

그러나 일부 노인들은 늙었다고 자처하며 미세 먼지 등 조그만 핑곗거리만 있어도 실내에서 TV등으로 소일하며 외부활동을 기피한다. 적극적인 외부활동의 필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서구 둔산동 청솔아파트에 사는 이우신(78)씨는 매일 아침 조기 테니스를 즐긴다. 시원한 아침공기를 마시며 테니스를 한 후 샤워를 하고 나면 아침밥 맛이 그렇게 좋을 수가 없다. 기분 좋게 하루하루를 시작하다 보니 감기 한 번 안 걸리는 건강한 노년생활이 즐겁기만 하다고 한다.

국화아파트 유정열(81)씨는 고령임에도 노인 일자리에 참여하는 등 경제활동에 열심이다. 일이 끝난 후에는 체육관에 들러 헬스로 땀을 흘린 후 샤워를 하고나면 하루의 피로도 함께 씻겨진다며 헬스로 건강관리를 하고 있다. 남선공원종합체육관의 경우 65세 이상의 노인은 일반인의 50%만 받는다. 헬스2만5천원 수영2만원 등으로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전체 이용자의 30%는 노인이라는 손중호(74) 헬스동호인 회장은 "자녀들에게 짐이 되지 않기 위해서라도 건강관리를 해야 한다"고 말한다. 수영의 경우는 관절에 문제가 있는 노인들도 걷기운동을 목적으로 이용한다고 한다.

대전시와 각 구에서 설치한 체육시설은 시와 구의 '체육시설관리운영조례'로 65세 이상 노인들의 이용료를 감면해 주고 있다.

이제 노인들도 활력 넘치는 일상생활은 물론 삶의 질을 향상시켜 즐거운 노년을 영위해야 한다.



박종화 명예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73개 회원종목단체 회장 선출
  2. 대전전통나래관 무형문화전수학교 수강생 모집
  3. 대전경찰, 시장서 가방 통째로 들고 달아난 피의자 검거
  4. [영상]살빼고 복귀한 대전하나시티즌 공격수 바이오의 첫 연습훈련
  5. 국립대전현충원, 3월 현충인물에 '홍준옥 애국지사'
  1. [영상] '한화이글스' 스프링 캠프 마지막 날의 소소한 에피소드
  2. [날씨] 도로 살얼음 주의하세요
  3. [날씨] 아침엔 추워요… 일교차 매우 커
  4. [나의 노래] 애니멀스의 'The House of The Rising Sun'
  5. 미스트롯2에 대전 토박이 가수 김의영 진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