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청소년참여위원 대상 주민참여예산 교육

논산시, 청소년참여위원 대상 주민참여예산 교육

스스로 발굴하고 제안할 수 있는 역량 강화하기 위해 마련

  • 승인 2019-08-14 10:49
  • 수정 2019-08-14 10:49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청소년참여예산제 교육사진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제13기 논산시청소년참여위원을 대상으로 주민참여예산교육을 실시했다.

청소년 주민참여예산학교는 청소년들의 예산에 대한 이해도 제고를 통해 청소년이 필요로 하는 획기적이고 참신한 주민참여예산사업을 스스로 발굴하고 제안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정광호 다올공동체교육컨설팅 본부장을 강사로 초빙해 ‘주민참여예산의 이해와 청소년 참여예산제’를 주제로 청소년정책 사업 발굴을 위한 브레인스토밍 기법, 그룹별 아이디어 발표 등 학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돼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13기 논산시청소년참여위원회 위원장(대건고 1학년, 황장순)은 “이번 교육을 통해 학생들도 청소년 사업을 발굴하고 제안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다”며 “앞으로 청소년들의 의견을 수렴한 정책 제안서가 실현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다양한 청소년 관련 정책을 예산에 적극 반영해 청소년의 복지 및 생활, 교육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주민참여예산제 활성화와 청소년들의 자치역량강화를 위한 청소년 주민참여예산학교 운영을 통해 청소년의 정책 참여 기회 확대와 예산과정 내 자치권 보장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8월 4일 '팬 커밍 데이' 진행
  2. 재개한 지 나흘된 체육시설도 폭우로 다시 잠겨
  3. [주말 사건사고] 공장·차량 등 화재 사고 잇따라
  4. 충남대·건양대병원 '4기 상급종합병원' 지정 서류 접수
  5. [건강]한여름 손·발 시리다면 '신경·혈관' 등 문제 의심
  1. 초중고등 학교 2학기엔 학생 2/3까지 등교한다
  2.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3.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4.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5.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