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귀전 풀타임' 손흥민, 복귀전 평점 6.6... 팀 내 다섯 번째

'복귀전 풀타임' 손흥민, 복귀전 평점 6.6... 팀 내 다섯 번째

  • 승인 2019-08-26 15:49
  • 수정 2019-08-26 15:49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RU20190826050501848_P4
복귀전을 치른 손흥민[로이터=연합뉴스 제공]
징계를 마치고 돌아온 토트넘 손흥민이 복귀전에서 팀 내 5번째로 높은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 홈경기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했지만, 팀은 뉴캐슬에 0-1로 패했다.

볼 점유율에 토트넘은 8:2로 압도했지만, 상대 밀집 수비를 뚫지 못하고 끝내 득점에 실패했다.

손흥민은 왼쪽 미드필더로 나서 6개의 슈팅을 시도했고 그중 2개는 골문 안으로 향했다.

전반 33분 페널티 지역 안에서 크로스를 받아 때린 슛은 골로 이어지지 않았지만, 위협적이었다.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닷컴은 이날 손흥민에게 평점 6.6을 부여했다. 토트넘 선수 가운데 5번째로 높은 평점이었다.

무사 시소코가 7.1점으로 토트넘 내에서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다. 해리 윙크스가 6.9점으로 뒤를 이었다. 이어 대니 로즈(6.8점), 다빈손 산체스(6.7점), 손흥민 순이었다. 슈팅 1개에 그친 케인은 5.8점을 받았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1.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2.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3.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4. [날씨]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폭우… 14일까지 계속 비소식
  5. 지난밤 폭우로 대전서 풍수해 피해 14건… 14일까지 비 계속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