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코로나19 극복 위한 사회적 가치 활동 '총력'

수자원공사 코로나19 극복 위한 사회적 가치 활동 '총력'

경북 지역에 마스크 나눔활동 지원
성금전달, 공사 보유 건물 임대료 인하
긴급헌혈 행사 참여, 유도 계획도 마련

  • 승인 2020-03-18 17:36
  • 신문게재 2020-03-19 20면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수자원공사 대전 본사 전경.
한국수자원공사는 18일 경북 예천군 예천읍 일원에서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고자 마스크 나눔 활동을 했다.

이번 마스크 나눔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 지역 중, 한국수자원공사가 지방상수도를 운영하고 있는 예천군 및 고령군 봉화군, 청송군의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해당 지자체의 사회복지시설 또는 거동이 어려운 장애인, 홀몸 어르신 등 취약계층 가정에 순차적으로 마스크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날 한국수자원공사 임직원은 예천군 주민의 수돗물 사용량 검침과 맞춰 취약계층 가정을 직접 방문해 검침과 동시에 마스크를 전달했다. 예천군에는 마스크 약 1000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마스크 나눔 외에도 한국수자원공사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제와 서민 생계를 지원하기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먼저, 지역주민 지원을 위해 대구와 경북의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총 5000만 원의 성금을 전달하고 가뭄 등 긴급 상황 시 제공하는 식수용 병물 약 5만 병을 대구시에 제공했다. 또 대구·경북 지역을 넘어 전국의 댐에 위치한 한국수자원공사 보유 건물에 휴게소 또는 매점 등으로 입점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에는 최대 6개월간 임대료를 35% 범위에서 인하할 계획이다.

한국수자원공사 임직원들이 갹출한 성금으로 조성한 사회공헌 기금 약 3억 원을 128개의 한국수자원공사 임직원 봉사동아리들에 지원해 전통시장 살리기에도 나서고 있다.

이를 통해 각 봉사 동아리는 지역의 전통시장에서 생활지원 물품을 구입하여 주변의 취약계층에게 전달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 하고 있다. 보건복지부 산하 국립중앙의료원 등 의료기관에도 병물 30만 병을 매월 지원하고 있으며 향후 전국적으로 확대해 지원할 계획이다.

헌혈 행사도 있다. 전국적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지난달 21일 임직원 100여 명이 참여한 긴급 헌혈 행사에 참여했다. 공사는 3월을 '사랑의 릴레이 헌혈 기간'으로 지정해 전사적 헌혈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마련된 마스크와 생필품, 성금이 지역 주민분들에게 큰 힘이 되었으면 한다"며, "소상공인을 위한 임대료 인하부터 전통시장 살리기, 전사적 릴레이 헌혈 등 공사의 코로나 위기극복의 노력이 전국적인 나눔의 물결로 퍼져나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현대 한국문학의 고유성을 녹여낸 소설 '사랑이 스테이크라니'
  2. 하나시티즌, 예산 200억 넘게 쓰는데 플레이오프도 '아슬아슬'
  3. [대전기록프로젝트] 빛 좋은 개살구
  4. 존속살해 혐의 40대 징역 25년 치료감호 구형
  5. 도박문제관리 지역센터 통폐합?…"불법사행산업에 의료진 빼자는 발상"
  1. [날씨]아침부터 차차 맑아지고 기온차 10도 이상
  2. [최신영화순위] 실사로 재탄생한 영화 '뮬란' 흥행 성공할까?
  3. 유성복합터미널 또다시 '먹구름'...무산시 책임론 대두
  4. [날씨]대체로 흐리다가 산발적인 비…강우량 5㎜ 내외
  5. [코로나19]충남 보령 학교 집단감염 비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