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다문화신문] 한국에서 만나는 베트남 퀴논길

[세종 다문화신문] 한국에서 만나는 베트남 퀴논길

서울 용산구에 자매도시 20주년 조성

  • 승인 2020-07-15 16:38
  • 수정 2020-07-15 16:38
  • 신문게재 2020-07-15 11면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020_7월기사원고_팜티후에(베트남 퀴논길)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 마련된 베트남 퀴논길 모습.
서울시 용산구 이태원에는 베트남 퀴논길이 있다.

서울시 용산구와 베트남 퀴논시(QUY NHON CITY)가 자매도시 교류 20주년을 기념해 2016년 10월에 조성했다.

이태원 보광로 59길(폭 8m,길이 330m)에 베트남 퀴논길(Vietnam Quy Nhon-gil) 명예도로명이 부여됐다.

퀴논길 입구에 베트남 모자를 상징으로 만든 시계탑이 있다.

이 조형물은 한국-베트남이 서로 손을 맞잡고 소통과 화합이 되도록 변하지 않고, 지속적으로 발전하자는 희망을 형상화한 작품이다.

시계탑 맞은편에는 주민과 관광객을 위한 휴식공간과 포토존으로 퀴논정원이 조성됐다.

안에 더 들어가보면 골목길 사이에 베트남인과 베트남 풍경이 연상되는 벽화가 많이 보인다.

이 벽화들은 한국 예술가와 베트남 예술가들이 그린 벽화 이다.

베트남 전통 의상 아오자이(ao dai), 전통 모자 논라(non la), 베트남 국화, 국기 등이 그려져 있어 베트남 문화를 느낄 수 있다.

베트남 문화 뿐만 아니라 베트남 음식도 사람들이 퀴논길을 찾아가는 이유이다.

퀴논길 근처에는 베트남에서 유명한 커피 체인점인 꽁카페(Cong Ca Phe)가 있다.

또한 퀴논길거리와 근처에 베트남음식점 맛집이 많이 있다.

그 중에 랑만(lang man), 베트남되지, 꾸잉(Quynh), 플러스84, 포하우스은 가장 인기가 많은 곳이다.

베트남 음식점뿐만 아니라 퀴논길에는 옷가게, 한국음식점, 커피숍, 여러 가게가 많이 있다.

베트남 퀴논길은 베트남 관광객의 서울투어에 빠질 수 없는 곳이다.

베트남 퀴논길이 베트남 동부해안의 아름다운 휴양도시 퀴논처럼 베트남인, 한국인과 해외관광객들이 즐기다 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
명예기자=팜티후에(베트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3.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4.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5.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1.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2.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3.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4.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