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충청감영길 역사문화가로 조성' 국토부 공모사업 선정

공주시, '충청감영길 역사문화가로 조성' 국토부 공모사업 선정

총 사업비 30억 원 투입, 감영길 일원 역사문화 정체성 강화

  • 승인 2020-07-15 10:58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무제-1
공주시가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한 2020 지역수요 맞춤지원 공모사업에서 '충청감영길 역사문화가로 조성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사진>

국토부는 실질적 성장거점과 관광산업육성에 중점을 두고 지난 4월부터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3단계 평가를 거쳐 전국 20개 지역수요맞춤 공모사업을 선정, 발표했다.

충남에서는 공주시와 함께 서천군이 최종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선정된 공주시 '충청 감영길 역사문화가로 조성사업'은 감영길 중심으로 산재한 역사문화자원을 연계하는 통합 가로조성 사업이다.

이 사업은 2021년부터 2023년까지 총 30억 원이 투입될 예정으로, 우선 7억 원을 들여 감영광장을 조성한다.

시는 감영광장에 조성될 한식 담장과 측우기 상징물, 휴게시설, 안내시설물 등을 충청감영의 정체성을 담아 건립할 계획이다.

또, 역사문화 가로조성사업 일환으로 포정사 문루에서 목관아터에 이르는 원도심 중심축에 상징게이트와 전통조경, 가로갤러리, 야간 경관계획을 구현할 방침이다.

이어 보행자 쉼터와 포켓 공간, 안전 시설물 등을 설치해 걷고 싶은 거리를 조성하고, 충청감영길 활성화를 위한 충청감영 문화제, 도시재생 투어 등도 적극 개발할 예정이다.

김정섭 시장은 "공주 원도심 내에 산재한 역사문화자원을 연계하는 통합가로조성에 대한 필요성이 그 동안 많이 제기돼 왔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문화적 정체성을 회복하고 걷고 싶은 거리로 조성됨으로서 관광동력을 재창출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4.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5.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1.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2.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3. 한화이글스, 대표이사.감독.프론트까지 싹 갈아엎었다...이번엔 통할까
  4.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5.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