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여름철 벌 쏘임 사고 주의 당부

공주소방서, 여름철 벌 쏘임 사고 주의 당부

  • 승인 2020-08-24 11:00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8.24 공주소방서, 공주소방서, 여름철 벌 쏘임 사고 주의 당부
공주소방서(서장 류석윤)는 여름철 장마가 끝나고 폭염이 지속되는 시기, 말벌 출현이 급증함에 따라 벌 쏘임 사고에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여름철 벌 쏘임 사고는 7월 말부터 급증하며, 장마가 끝나면 기온이 상승하면서 벌의 활동이 왕성해지는 만큼 벌 쏘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벌 쏘임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선 ▲벌집 가까이 접근 금지 ▲산행·야외 활동 시 향수, 스프레이 등 강한 냄새 유발 물질 사용 자제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만약 벌에 쏘였다면 부어오른 부위에 보이는 벌침을 찾아 신용카드 등을 이용해 피부를 긁어내듯 침을 제거하고 냉찜질 등 응급처치를 해야 한다.

이에 소방청도 올해 처음으로 지난 13일 오전 9시를 기해 전국에 벌 쏘임사고 주의보를 발령했다.

김영태 현장대응단장은 "벌에 쏘이면 보통 통증, 부종, 가려움증이 발생하지만, 과민성 쇼크로 1시간 이내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벌집을 발견했을 때는 섣불리 제거하려 들지 말고 119에 신고해 주기를 당부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2.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3.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4.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5.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1.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2.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3.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4.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5.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