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패 끊은 아산, 안산전 승리로 반등 이어간다

연패 끊은 아산, 안산전 승리로 반등 이어간다

  • 승인 2020-09-04 14:26
  • 수정 2020-09-04 14:27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충남아산
연패 탈출한 충남아산이 5일 안산을 홈으로 불러들여 2연승에 도전한다.
연패를 끊은 아산이 시즌 첫 연승에 도전한다. 충남아산은 오는 주말 토요일 오후 7시 안산을 홈으로 불러들여 하위권 반등을 노린다.

부천 원정에서 2-0 승리를 거두며 4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이날 승리로 최하위로 내려갔던 순위를 한 단계 끌어올렸다. 분위기를 잡은 아산은 시즌 첫 연승에 도전한다는 각오다.

최근 충남아산은 최근 4경기에서 대전하나시티즌, 제주유나이티드, 경남FC 등 K리그2 강호들을 만났다. 승점을 챙기진 못했지만 대등한 경기를 치르며 가능성을 보여줬다. 지난 라운드 부천전 2-0 승리는 시즌 첫 무실점 경기로 수비진의 안정화와 분위기 전환 모두 이룬 전환점이 되었다는 평가다.

박동혁 감독도 부천전 승리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수비수들의 투지가 좋았다. 무실점으로 막아낸 수비진에게 칭찬해주고 싶다."라며 부천전 활약에 대해 엄지를 치켜세웠다.

충남아산이 다음으로 만날 상대는 최하위 안산이다. 안산은 최근 10경기에서 1승 밖에 거두지 못하며 극심한 부진에 빠져있다. 충남아산과 안산의 승점 차이는 단 1점으로 승점이 절실한 두 팀 간의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충남아산은 지난 8라운드 안산과의 맞대결에서 1-1 무승부를 거뒀지만, 이번 맞대결에선 반드시 승점 3점을 가져오겠다는 각오다. 특히 지난 부천전에서 브루노가 충남아산 이적 후 첫 득점포를 가동하며 팀 적응을 끝냈다. 올 시즌 안산에서 뛰다 충남아산으로 이적한 브루노가 친정팀을 상대로 최근 좋은 경기력을 이어갈 수 있을지 주목해 보아야 한다.

박동혁 감독은 "선수들이 그라운드 안팎에서 보여주는 헌신에 감사함을 느낀다. 우리 팀은 더 좋은 퍼포먼스를 보여줄 수 있는 팀이라고 생각한다."라며"안산과의 경기는 승점 6점짜리 경기라고 생각한다. 자신감을 가지고 경기 준비를 잘해 꼭 승점 3점을 가져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안산전에 대한 각오를 밝혔다.

한편, 5일 오후 7시에 펼쳐지는 충남아산과 안산의 경기는 IB SPORTS, 네이버, 다음, 아프리카TV, 시즌, 스팟을 통해 시청 가능하다.
금상진 기자 jodp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플레이오프 진출 무산 위기 대전! 어쩌다 이렇게 됐나?
  2. [속보] 철도관사촌 투기 의혹 논란… 4곳 중 1곳만 지정문화재 신청
  3. 이응노미술관 미디어 파사드 연계 기획전시 '유연한 변주'
  4. "택배 근로자 과로 사망사고 대책 세우라" 연대노조 촉구
  5. 서해안선 당진구간서 14중 추돌사고…"목포방향 우회를"
  1. [대전기록프로젝트] 저 작은 창으로
  2. '인도 주행에 5차선 도로 횡단까지' 이륜차 사고 주의
  3. [새책] 이미숙 시인 '나비 포옹' "지금은 나를 안고 사랑한다 토닥일 때"
  4. "딸 납치" 보이스피싱 사기에 속은 고객 지켜낸 은행원
  5. 한중교류문화연구소 한밭문화유산향기 가이드북 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