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이흥규 교수팀, 코로나19 중증도 결정 인자 발견

KAIST 이흥규 교수팀, 코로나19 중증도 결정 인자 발견

  • 승인 2020-09-07 16:17
  • 전유진 기자전유진 기자
11
<왼쪽부터> 이흥규 교수, 박장현 석박사통합과정
KAIST 의과학대학원 이흥규 교수팀이 코로나19 중증도를 결정짓는 인자를 발견했다.

7일 KAIST에 따르면 이흥규 교수 연구팀은 호중구, 당질코르티코이드의 연관성을 밝혀 이 같은 연구 실적을 거뒀다.

의료 업계에서는 그간 코로나19 감염증이 사람마다 증상이 판이한 탓에 환자의 중증도를 판별하고 이들을 선별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표적 치료제가 절실했다.

이 교수 연구팀은 코로나19 환자들의 기관지 폐포 세척액에 존재하는 단일세포 유전 정보를 분석해 중증 코로나19 증상이 호중구(선천 면역세포)의 과활성화로 인해 발생한다는 점을 밝혔다.

이번 연구는 KAIST 의과학대학원 박장현 석박사통합과정 대학원생이 제1 저자로 참여했으며 논문은 국제면역학회연합에서 발간하는 면역학 전문 학술지인 '프론티어스 인 이뮤놀로지(Frontiers in Immunology)' 지난달 28일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이흥규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는 코로나19의 중증도를 결정하는 바이오 마커를 발굴한 것 뿐만 아니라, 덱사메타손 등의 당질코르티코이드 억제제를 활용해 중증도를 개선할 치료제 개발에 단초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유진 기자 brightbby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대전 팬들의 함성과 함께
  2.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3.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기 동참할 것"
  4.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5.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1.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2. [교정의 날] 75회에도 교정공무원 근무환경은 여전… 개선 시급
  3. [날씨]오전에 짙은 안개 오후에 차차 맑아져
  4.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5. 대전문학관 1950년대 문학소개전 '사막에 꽃은 무성히 피어나고' 기획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