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공주시장, 코로나19 연계 '추석 명절 종합대책' 주문

김정섭 공주시장, 코로나19 연계 '추석 명절 종합대책' 주문

7개 중점과제 중심 세부계획 수립 지시…코로나19 방역 강화

  • 승인 2020-09-07 17:11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공주시 주간업무계획보고회 사진  (1)
김정섭 공주시장은 7일,주간업무보고를 갖는 자리사 "긴 연휴가 될 추석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대응과 연계된 추석명절 종합대책 마련을 추진하라"고 주문했다.<사진>

시청 대백제실에서 열린 이날 김 시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비대면 트렌드가 형성되고 있다"며 "올 추석 명절 종합대책에도 이를 적극 반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응급의료체계 확립 ▲서민경제 활성화 지원 ▲재해?재난 및 안전사고 예방 ▲교통수송 및 도로안전 강화 ▲주민생활 불편 해소 대책 ▲함께 나누는 명절 분위기 확산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 등 7개 중점과제를 중심으로 세부계획 수립을 지시했다.

김 시장은 "민족 대이동이 예상되는 만큼 선별진료소 운영 및 모니터링, 집단감염 위험시설 점검 등 기존 방역체계 시스템을 한층 강화하고, 연휴기간 응급진료대책 합동상황실 운영과 비상진료기관 및 당번약국 지정 등에도 적극 나서달라"고 밝혔다.

특히, 나래원의 실내 봉안시설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하거나 1일 성묘객을 최소인원으로 제한하는 등 추모공원 방문을 대비한 방역대책 수립에도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와 함께 "추석을 앞두고 시름이 늘고 있는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등의 어려움을 덜기 위한 대책이 필요하다"며 "공주페이 할인율을 조정하거나 언택트 소비에 대응한 전통시장 온라인 장보기 운영 등 다각적인 방안이 마련돼야 할 것이다"고 언급했다.

또, 시민 생활과 밀접한 연관이 있는 다중이용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실태 점검을 비롯해 연휴 기간 교통수송 및 도로안전 강화에도 심혈을 기울여야 한다고 밝혔다.

김정섭 시장은 "저소득층과 사회복지시설 등 소외받는 이웃이 없도록 관심을 갖고 따뜻한 사랑의 나눔 활동을 전개하는 한편, 경찰과 군부대 등 유관기관 격려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해 달라"고 말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3.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4.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5.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1.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2.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3.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4.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5. 대전·세종 아파트 매매가 상승폭 축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