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I-소방청 빅데이터 전문인력으로 국가 재난재해 예측

KISTI-소방청 빅데이터 전문인력으로 국가 재난재해 예측

소방청 보유 171억 건 데이터 정제·분석 추진

  • 승인 2020-09-08 16:56
  • 임효인 기자임효인 기자
2020-60 [첨부] KISTI-소방청 간 업무협약식 사진자료
정문호 소방청장과 최희윤 KISTI 원장이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ISTI 제공


정부 과학기술 출연연과 소방청이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국가 재난·재해를 예측하는 체계 구축에 나선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이하 KISTI)과 소방청은 8일 소방 빅데이터·인공지능(AI) 분야 전문가 양성으로 국가 재난·재해 상황 예측기반을 마련하고 국민 안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빅데이터 분석·인공지능(AI) 전문가 양성 ▲KISTI 자원과 기술력의 연계를 통한 소방청 보유 데이터 분석·활용 ▲재난예측 모델 개발 등을 위한 빅데이터 공동연구수행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KISTI 교육부서인 과학데이터스쿨은 최근 융합형 인공지능(AI+X)기술을 활용한 과학기술 분야 데이터 분석 교육과정을 개설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ISTI 전문 인력과 슈퍼컴퓨터 인프라를 활용해 소방청 빅데이터 정보분석 체계 구축을 지원한다.

KISTI와 소방청은 소방청 보유 데이터를 활용해 재난재해 상황을 예측할 수 있는 맞춤형 교육과정 개발도 추진한다. 소방청에서 실질적으로 필요한 빅데이터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소방 빅데이터·인공지능 분야의 전문가를 양성할 계획이다.

최희윤 KISTI 원장은 "KISTI의 슈퍼컴퓨터 5호기 인프라 활용과 소방청이 보유하고 있는 171억 건가량의 데이터 정제·분석을 통해 국가의 재난·재해를 예측하고 빠르게 해결하기를 기대한다"며 "더 나아가 최근 디지털 뉴딜정책에 부응해 국가 발전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임효인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2.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3.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4.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5.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1.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2.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3.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4.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5. 대전에 사는 외국 학생들 돌봄비 지원 못 받나?

실시간 주요뉴스